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충남형 '주거 사다리…도시리브투게더 시동'



대전

    충남형 '주거 사다리…도시리브투게더 시동'

    6년 이상 거주하면 6년 전 모집공고 당시 분양가로 구매할 수 있어
    충남도, 내포 시작으로 천안과 아산, 공주 등에 5천호 건설 계획

    충남도는 18일 '충남형 도시리브투게더' 사업부지에서 기공식을 했다. 충남도 제공충남도는 18일 '충남형 도시리브투게더' 사업부지에서 기공식을 했다. 충남도 제공
    충남도가 주거 사다리로 준비한 '도시리브투게더'가 시동을 걸었다.

    도는 18일 내포신도시 한울초등학교 인근(RH16블럭)에서 '충남형 도시리브투게더' 첫 사업 기공식을 열었다.

    6만 8271㎡의 부지에 지하 1층, 지상 18~25층, 949세대를 공급한다.

    아파트 단지에는 어린이집과 작은 도서관, 독서실, 다함께 돌봄센터, 키즈스테이션 등 육아 시설과 함께 시니어라운지, 멀티룸, 게스트하우스, 운동시설, 그린카페 등도 들어선다.

    충남형 도시리브투게더 아파트 특별공급 대상은 주택을 보유하지 않은 3자녀 이상 다자녀 가족과 신혼부부 등이다.

    입주민 모집 공고는 오는 8월 낼 예정으로, 2026년 준공과 함께 입주할 수 있다.

    입주 보증금은 1억 6천만 원으로, 전액의 80%를 1.7%까지 저금리로 대출받을 수 있고, 임대료는 월 18만 원 안팎이다. 6년 거주하면 입주자 모집 공고 시 확정한 가격으로 분양을 받을 수 있다.

    김태흠 충남도지사는 "지방선거 때 공약인 충남형 도시리브투게더 사업을 위해 2년간 준비를 했었다"며 "충남형 도시리브투게더는 분양전환방식을 통해 전월세서 자가 소유로 넘어갈 수 있는 '제대로 된 주거사다리'"라고 설명했다.

    김 지사는 "도시리브투게더를 통해 아이를 많이 낳는 충남, 젊은 사람들이 희망과 꿈을 갖는 충남으로 만들 것"이라며 "오늘 기공식이 첫 출발"이라고 말했다.

    도는 내포신도시를 시작으로 천안, 아산, 공주, 청양 등지에 도시리브투게더를 5천호 건설할 계획이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