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코인 사기' 재판 증인 출석 거부한 MC몽 측 "사건과 관련 無"



문화 일반

    '코인 사기' 재판 증인 출석 거부한 MC몽 측 "사건과 관련 無"

    가수 겸 프로듀서 MC몽. 박종민 기자가수 겸 프로듀서 MC몽. 박종민 기자가수이자 프로듀서인 MC몽(신동현)이 코인 사기 사건 재판과 관련해 법원의 증인 출석 명령을 어겼다는 보도에 관해 추후 재판 출석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단, 자신은 이 재판 내용과 직접 관련은 없다고 반박했다.

    밀리언마켓은 28일 공식입장을 내어 "MC몽(신동현)은 최근 서울남부지법으로부터 증인으로서 출석 요구를 받았으며, 추후 필요할 경우 재판 출석에 대해 검토 중"이라고 알렸다.

    이어 "MC몽은 재판 내용과 직접적인 관련이 없음을 분명히 말씀드린다. 해당 사안과 관련한 억측은 삼가주시기 바란다. MC몽에 대한 지나친 허위사실 유포 및 재생산 행위에는 법적인 대응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앞서 아시아경제는 '코인 상장 뒷돈' 사기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프로골퍼 안성현 사건과 관련해, MC몽이 법원으로부터 3차례 증인 소환장을 받고도 응하지 않아 수백만 원의 과태료를 물 예정이라고 이날 오전 보도했다. 또한 재판부가 MC몽에 강제 구인 절차를 밟을 예정이라고도 전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