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노컷뉴스

포항시 '독서대전·농촌지도자대회' 전국 규모 행사 유치

포항

    포항시 '독서대전·농촌지도자대회' 전국 규모 행사 유치

    포항시 제공포항시 제공
    경북 포항시가 전국 최대 규모의 독서대전과 대한민국 농업인들의 최대 축제인 농촌지도자 전국대회를 잇따라 유치하며 포항을 전국에 알린다.
     
    포항시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이 주관하는 '2024 제11회 대한민국 독서대전' 개최 도시로 최종 선정됐다.
     
    전국 최대 규모인 대한민국 독서대전은 대구·경북 지역에서는 최초로 포항시 개최가 확정돼 지방의 균등한 독서문화확산에 기여할 예정이다.
     
    대한민국 독서대전은 전국 기초자치단체 공모사업으로 지난 2014년부터 매년 독서 진흥에 앞장서는 지자체 한 곳을 선정해 책 읽는 도시로 선포하고, 9월 독서의 달에 전국 최대 규모의 독서대전을 개최한다.
     
    포항시는 원북원 포항, 도서관주간·독서의 달 행사 등 독서문화진흥사업과 호미곶해맞이축전, 포항국제불빛축제 등 전국 규모 행사의 성공적 개최 경험, 문화·관광 인프라를 기반으로 높은 평가를 받아 내년에 열릴 예정인 대한민국 독서대전을 유치했다.
     
    포항시는 대한민국 독서대전 개최지 선정을 통해 국비 3억 원을 확보했다. 내년 9월 '동해바다, 책을 만나다'라는 주제로 동해를 품은 포항만의 지역적 특색을 활용해 책과 연관된 전시·체험·학술·토론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포항시 제공포항시 제공
    이와 함께 포항시는 대한민국 농업인들의 최대 축제인 '제77주년 농촌지도자 전국대회'를 유치하는 성과를 거뒀다.
     
    포항시는 한국농촌지도자포항시연합회와 함께 농업·농촌을 선도할 농촌지도자회의 역할과 발전 방향을 모색하고 우리 농산물의 우수성을 홍보하는 농업인 화합의 장인 농촌지도자 전국대회를 내년 10월 유치하게 됐다.
     
    격년제로 개최되는 농촌지도자 전국대회는 전국에서 1만 5천여 명의 회원이 참여하는 행사로, 내년 10월경 2박 3일간의 일정으로 포항종합운동장 일원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포항시가 전국 단위의 대규모 행사를 잇따라 유치함에 따라 많은 사람들이 포항을 방문할 것이 예상되면서 지역경제 활성화와 함께 지역의 우수한 관광자원을 전국에 알리는 기회가 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전국 단위 행사를 유치하면서 지역경제 활성화는 물론 포항의 우수한 역량을 전국에 알려나가겠다"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