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노컷뉴스

한일 국방장관 3년 6개월 만에 만나 "초계기 갈등 재발방지대책 마련"

통일/북한

    한일 국방장관 3년 6개월 만에 만나 "초계기 갈등 재발방지대책 마련"

    제20차 아시아안보회의(샹그릴라 대화)에 참석 중인 이종섭 국방부 장관이 4일(현지시간) 싱가포르 샹그릴라 호텔에서 하마다 야스카즈 일본 방위상과 양자회담에 앞서 악수하고 있다. 연합뉴스제20차 아시아안보회의(샹그릴라 대화)에 참석 중인 이종섭 국방부 장관이 4일(현지시간) 싱가포르 샹그릴라 호텔에서 하마다 야스카즈 일본 방위상과 양자회담에 앞서 악수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종섭 국방부 장관은 4일 하마다 야스카즈 일본 방위상과 만나 한일 국방교류의 걸림돌인 '초계기 갈등' 등 현안에 대해 재발 방지책을 포함한 협의를 가속화 해나가기로 합의했다.
     
    한일 국방장관들은 3년 6개월 만에 열린 회담에서 "미래지향적 한일·한미일 안보협력 진전 및 한일 국방당국 간 소통을 증진해 나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종섭 국방부 장관은 회담 뒤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초계기 갈등'에 대해 "재발 방지 대책을 마련하는 데 중점을 두고 실무협의부터 시작해 해결해나가기로 했다"고 말했다.
     
    한일 초계기 갈등은 지난 2018년 12월 20일 동해에서 북한 어선을 수색하던 해군 광개토대왕함이 함정 근처로 날아온 일본 해상자위대 P1 초계기를 향해 사격통제 레이더를 조사했다고 일본 측이 주장하면서 촉발된 바 있다. 
     
    대화하는 이종섭 장관과 하마다 방위상. 연합뉴스대화하는 이종섭 장관과 하마다 방위상. 연합뉴스
    국방부는 "한일 정상이 한일 관계 정상화가 궤도에 오른 것을 확인하고, 양국 관계를 더 높은 차원으로 발전시키기로 합의한 만큼 한일 국방 당국도 안보협력 증진을 위해 긴밀히 소통해나가기로 했다"고 회담 결과를 설명했다.
     
    한일 국방장관은 아울러 최근 북한이 탄도미사일 기술을 이용해 우주발사체를 쏘아 올린 데 대해서 한 목소리로 비판했다.
     
    두 장관은 "북한의 핵·미사일 위협 억제 및 대응을 위해 한일·한미일 안보협력을 더욱 진전시키고, 한일 국방당국 간 신뢰를 구축하면서 다양한 수준에서의 교류협력 증진이 중요하다는 데도 의견"이 일치했다.
     
    두 장관은 "국제규범과 규칙에 기반한 국제질서의 중요성을 재확인하고, 보편적 가치를 공유하는 양국이 지역 및 글로벌 과제에 대해서도 논의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한미일 3국 국방장관은 3일 열린 회의에서 북한 미사일 경보정보에 대한 공유 체계를 올해 안에 가동하고 3국간 훈련을 정례화 하는 것 등에 합의한 바 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