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노컷뉴스

군인들이 금팔찌 들고 튄 20대 붙잡아…경찰, 영장 신청

경남

    군인들이 금팔찌 들고 튄 20대 붙잡아…경찰, 영장 신청

    경남경찰청 제공경남경찰청 제공
    손님으로 가장해 금은방에서 금팔찌를 훔친 혐의로 20대가 검거됐다.

    진해경찰서는 절도 혐의로 20대 A씨를 입건한 뒤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29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7일 오후 6시 15분쯤 경남 창원시 진해구 한 금은방에 손님인 척 방문한 뒤 감시가 느슨한 틈을 타 1500만 원 상당의 금팔찌 2개를 훔친 혐의를 받고있다.

    A씨는 절도 이후 도주하던 중 근처에 있던 해군과 해병대 소속 군인들(3명)에 의해 붙잡혔다.

    경찰은 A씨에 대한 여죄를 수사 중이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