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노컷뉴스

캐리커처 필요 없네?…네이버웹툰 '툰필터' 2천만장 돌파

미디어

    캐리커처 필요 없네?…네이버웹툰 '툰필터' 2천만장 돌파

    네이버웹툰 제공 네이버웹툰 제공 원하는 사진을 좋아하는 웹툰 작품의 그림체로 바꿔주는 네이버웹툰의 인공지능(AI) 기술 '툰필터'가 큰 인기를 끌고 있다.

    네이버웹툰은 지난 12일 출시한 툰필터 베타 서비스가 출시 일주일 만에 2천만 장 이상의 변환된 이미지를 생성했다고 22일 밝혔다.

    좋아하는 웹툰 작가가 만화로 그려주는 것과 같은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출시된 툰필터는 △기기괴괴 △마루는 강쥐 △악몽의 형상 △연애혁명 △외모지상주의 △유미의 세포들 △이번 생도 잘 부탁해 △이십팔세기 광팬 △프리드로우 △허리케인 공주님 등 10종으로 이루어져 있다.

    창작자의 동의를 얻어 그림체를 제공받았고, 부적절한 이미지를 변환하는 것을 막기 위해 자체 필터링 기술 '엑스파이더 포 이미지'를 적용한다.

    툰필터는 네이버웹툰에서 한국어 서비스만 지원되지만 누적 이용자 가운데 80%가 국외 이용자인 것으로 집계됐다. 네이버웹툰은 소셜미디어를 통해 툰필터 서비스가 알려지면서 국외 이용자 유입이 늘어난 것으로 보고 있다.

    현재 인도네시아 이용자 수가 가장 많고 이어 한국, 러시아, 필리핀, 말레이시아 순으로 비중이 높았다. 기타 미국, 일본, 태국, 프랑스, 베트남, 이탈리아 등에서도 접속했다. 향후 글로벌 서비스도 개발할 예정이다.

    툰필터가 인기를 끌자 네이버웹툰 한국어 앱 신규 이용자 수가 전주 대비 480% 늘었고, 필터 접속 대기는 1만 명이 넘어가기도 했다.

    네이버웹툰 관계자는 "콘텐츠와 기술을 결합하면 창작자 또는 웹툰 속 캐릭터가 팬들과 소통할 수 있는 기회를 더욱 많이 만들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글로벌 스토리테크 플랫폼으로서 창작자에게는 도움이 되고 웹툰 팬들에게는 즐거움을 드릴 수 있는 다양한 기술 개발을 선도하겠다"고 밝혔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