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노컷뉴스

울산시, 인구정책 종합계획 보완…4개 전략 4조8259억 투입

울산

    울산시, 인구정책 종합계획 보완…4개 전략 4조8259억 투입

    울산시청. 이상록 기자울산시청. 이상록 기자울산시는 지난 2021년 말 수립된 '울산시 인구정책 종합계획'에 민선8기 공약과 주요 사업을 반영하는 등 계획을 보완·수정했다고 21일 밝혔다.

    인구정책 종합계획(2022년~2026년) 수정안은 '모든 세대가 행복하고 살고 싶은 도시 울산'을 비전으로 미래성장도시 기반 강화, 정주 여건 개선, 생애 전반 맞춤형 지원강화, 인구변화 선제대응 등 4개 전략, 14개 전략과제, 100개 세부과제로 구성됐다.

    세부 추진과제는 79개에서 100개로 늘었고, 사업비는 5년간 당초 3조9041억원에서 9218억원이 증가한 총 4조8259억원이 투입된다.

    울산시는 올해 99개 세부추진과제에 사업비 7853억원을 투입한다.

    주요 과제는 미래 신산업 추진으로 양질의 일자리 창출, 수요자 중심의 주거 지원 및 교통 인프라 개선을 통한 스마트거주 환경 강화, 문화·관광 자원 인프라 구축을 통해 꿀잼문화 도시 조성 등이다.

    또 함께 하는 출산 환경 조성, 아동 돌봄의 사회적 책임 강화, 청년 삶의 기반 강화, 신중년 사회 활동 지원, 안정적인 사회서비스 제공으로 생애 전반 맞춤형 지원을 강화한다.

    시는 활기차고 건강한 고령사회 구축, 인구대책 시민 공감대 형성을 통해 인구변화에 선제 대응할 계획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울산은 저출산·고령화와 인구 유출로 인한 인구감소 등 인구구조 변화에 직면해 있는 상황"이라며 "일자리, 주거, 문화 등 분야별로 인구유출에 대응하면서 지역 활력 증진에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이날 오후 시청에서 인구정책위원회를 열고, 울산시 인구정책 종합계획 수정안과 2023년 울산시 인구정책 시행계획을 심의·의결한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실시간 랭킹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