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연예가 화제

    김수현-김지원, 드라마 '눈물의 여왕'서 부부 된다

    왼쪽부터 배우 김수현, 김지원. 각 공식 홈페이지왼쪽부터 배우 김수현, 김지원. 각 공식 홈페이지배우 김수현과 김지원이 새 드라마 '눈물의 여왕'에서 부부로 만난다.

    제작사 스튜디오드래곤은 "박지은 작가의 신작 '눈물의 여왕'(가제)의 제작을 확정했다"라고 5일 밝혔다. '눈물의 여왕'은 '별에서 온 그대' '푸른 바다의 전설' '사랑의 불시착' 등을 쓴 박지은 작가와 '사랑의 불시착' 장영우 PD, '작은 아씨들' 김희원 PD가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김수현과 김지원은 주연을 맡았고, 극 중 부부로 등장해 큰 웃음과 애잔한 멜로를 선사할 예정이다. 김수현은 용두리 마을의 자랑이자 퀸즈 그룹의 법무이사 백신우 역을, 김지원은 퀸즈 그룹 재벌 3세인 홍해인 역을 연기한다.

    부부인 두 사람이 위기를 헤쳐가며 이뤄내는 기적 같은 사랑 이야기가 유머러스하게 펼쳐지며, 가족의 소중함을 되돌아보게 하는 감동도 더해졌다는 게 제작사 설명이다.

    스튜디오드래곤과 문화창고가 기획과 제작을 맡은 드라마 '눈물의 여왕'은 2023년 상반기 크랭크인해 하반기 공개 예정이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