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안동시, 조류인플루엔자 차단방역 강화

뉴스듣기


대구

    안동시, 조류인플루엔자 차단방역 강화

    뉴스듣기
    안동시 제공안동시 제공
    안동시는 최근 도내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가 잇따라 발생함에 따라 농가 방역부터 야생조류 서식지 방역까지 차단방역을 강화하고 잇다.
     
    가금 농장 방사 사육 금지, 축산차량 거점소독시설 경유 소독 등의 행정명령을 발령했으며 입식 및 출하 등 가금의 이동 시에는 반드시 신고해 검사 후 이동승인서를 발부받아 이동하도록 했다.

    AI 차단 방역용 시설, 장비 설치 지원사업을 통해 각 농장에 필요한 전실, 입구 소독시설 등 44식의 차단방역 시설을 지원했다.

    최근, 예천군에서 올 가을 첫 AI가 발생했고, 전남, 충북 등에서 18건의 AI가 발생함에 따라, 안동시는 취약 축종인 관내 종오리 농장에 통제초소를 설치해 출입하는 사람과 차량에 대한 통제 및 소독을 더욱 강화했다.

    가금 사육 농가에 소독약, 방역복 등을 추가로 지원하고, 특히 방역 사각지대에 놓여 있는 소규모 가금 사육 농가에 소독약 560병, 생석회 2,000포를 지원해 사육장 주변에 생석회 벨트를 구축하도록 했다.

    전국 철새도래지 야생조류에서도 고병원성 AI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어 가금 사육 농가뿐만 아니라 시민들에게도 철새도래지 방문을 자제할 것을 홍보하고, 축협 공동방제단 및 시 소독 차량으로 안동호, 임하호 주변을 소독하고 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