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추석 발견 강화도 하반시신, 가양역 실종 20대 남성 '확인'

뉴스듣기


사건/사고

    추석 발견 강화도 하반시신, 가양역 실종 20대 남성 '확인'

    뉴스듣기

    국과수 분석 결과 DNA 일치
    경찰 "범죄 혐의점 발견되지 않아"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지난 추석 당일 인천 강화도 갯벌에서 발견된 하반신만 남은 시신이 서울 가양역에서 실종된 이모(25)씨로 확인됐다.

    29일 서울 강서경찰서는 전날 국립과학수사연구원(국과수)으로부터 갯벌에서 발견된 시신과 이씨의 DNA가 일치한다는 결과를 통보받았다고 밝혔다.

    앞서 이달 10일 오후 1시 46분쯤 인천 강화군 불은면의 광성보 인근 갯벌에서 한 낚시객이 남성으로 추정되는 시신을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발견 당시 시신은 하반신만 남아 있었으며, 상당 부분 부패한 상태였다.

    인천해양경찰서는 해당 시신을 국과수에 보내 DNA 분석을 의뢰했고, 국과수는 분석 결과 가양역 실종자 이씨의 DNA와 일치한다고 통보했다.

    이씨는 지난달 7일 가양역 인근에서 행방불명됐다. 이씨는 당일 오전 1시 30분쯤 강서구 공항시장역 인근에서 지인들과 헤어진 뒤 오전 2시 15분쯤 가양역에서 가양대교 방면으로 올라가는 모습이 인근 폐쇄회로(CC)TV에 찍힌 것을 마지막으로 행방이 묘연한 상태였다.

    경찰 관계자는 "통신·금융 등의 단서를 활용해 관련 행적을 수사했다"며 "아직 범죄 혐의점은 발견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