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韓 배구 원석 캐자' KOVO, 남자부 신인 드래프트 실시

뉴스듣기


배구

    '韓 배구 원석 캐자' KOVO, 남자부 신인 드래프트 실시

    뉴스듣기
    2022-2023 KOVO 남자 신인선수 드래프트 엠블럼. 한국배구연맹2022-2023 KOVO 남자 신인선수 드래프트 엠블럼. 한국배구연맹​프로배구 남자부 7개 구단이 새 얼굴 찾기에 나선다.
     
    한국배구연맹(KOVO)는 오는 10월 4일 오후 2시 서울 청담동 리베라 호텔에서 2022-2023 KOVO 남자 신인 선수 드래프트를 개최한다. 이번 드래프트에는 총 35명의 선수가 참가한다.

    전국 대회에서 활약한 인하대학교 신호진, 목포대학교 오준영을 비롯해 유스 대표를 지낸 한양대학교 이현승과 성균관대학교 배하준 등이 상위 지명될 전망이다. 고등학교 졸업생 3명의 지명 여부도 관심이다. 
     
    드래프트 지명 순서는 지난 시즌 최종 순위의 역순을 기준으로 현대캐피탈 35%, 삼성화재 30%, OK금융그룹 20%, 우리카드 8%, 한국전력 4%, KB손해보험 2%, 대한항공 1%의 확률로 추첨을 통해 정해진다. 단, 우리카드의 2라운드 지명권은 트레이드 보상에 의해 삼성화재가 행사한다.
     
    이번 행사는 지난 여자 신인 선수 드래프트와 동일하게 대면으로 진행된다. 드래프트는 포털 사이트 네이버를 통해 중계된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