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최지만, 5G 연속 무안타 침묵 깨고 멀티 출루…TB는 3연패 탈출

뉴스듣기


해외야구

    최지만, 5G 연속 무안타 침묵 깨고 멀티 출루…TB는 3연패 탈출

    뉴스듣기
    탬파베이 레이스 최지만. 연합뉴스탬파베이 레이스 최지만. 연합뉴스탬파베이 내야수 최지만(31)이 멀티 출루 활약을 펼치며 팀의 3연패 탈출을 이끌었다.

    최지만은 23일(한국 시각)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버그 트로피카나필드에서 열린 메이저리그 토론토 블루제이스와 홈 경기에 8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했다. 3타수 1안타 1볼넷 1득점을 기록, 팀의 10 대 5 승리에 기여했다.

    지난 17일 텍사스 레인저스전 이후 5경기 만에 안타를 터뜨렸다. 최지만의 시즌 타율은 2할2푼4리에서 2할2푼5리(333타수 75안타)로 소폭 상승했다.

    최지만은 2회말 첫 타석부터 볼넷으로 걸어 나갔다. 상대 선발 호세 베리오스에게 2스트라이크로 몰렸지만 연달아 볼 4개를 골라내며 1루를 밟았다. 이후 조너선 아란다과 마누엘 마르고의 연속 안타로 득점에 성공했다.

    3회말 두 번째 타석에선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지만, 5회말 세 번째 타석에서 안타를 뽑아냈다. 토론토의 세 번째 투수잭 팝과 3구째 승부 끝에 3루수 방면 내야 안타를 날렸다. 이후 최지만은 7회말 유격수 땅볼로 물러난 뒤 8회초 대수비로 교체됐다.

    탬파베이는 이날 토론토에 10 대 5 승리를 거두며 3연패의 사슬을 끊었다. 85승 65패 승률 5할6푼7리를 기록, 2위 토론토와 격차를 1경기로 좁혔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