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MBC 레전드 드라마 '수사반장' 프리퀄로 돌아온다

뉴스듣기


방송

    MBC 레전드 드라마 '수사반장' 프리퀄로 돌아온다

    뉴스듣기
    MBC 제공MBC 제공레전드 수사물 드라마 '수사반장'이 프리퀄로 깨어난다.

    MBC가 드라마 '수사반장'의 프리퀄, '수사반장 1963'(가제)의 제작을 확정 지었다. '수사반장 1963'은 MBC '수사반장'(1970~80년대 배경) 보다 10년 앞선 1960년대를 배경으로 리메이크될 예정이다.
         
    올해로 탄생 51주년을 맞은 MBC '수사반장'은 18년 간 880회 방송, 최고 시청률 70%를 넘어서며 온 국민의 사랑을 받은 레전드 수사 드라마다. 특히 '수사반장'이 18년 동안 국민적 인기를 끌었던 데에는 배우 최불암이 구축한 독보적인 캐릭터 '박 반장'을 들 수 있다.

    최근까지도 영화, 드라마에서 박 반장에 대한 오마주를 넣을 정도로 '수사반장'의 '박 반장' 캐릭터는 수사물 속 형사 캐릭터의 기준점이 됐다.

    MBC가 새롭게 선보일 '수사반장 1963'에서는 박영한이 반장이 되기 이전 이야기에서 시작한다. 젊은 박영한이 어떤 과정을 겪으며 정의로운 '박 반장'으로 변모해 갈지 기대해 볼 만한 포인트다. 이와 더불어 배우 고(故) 김상순, 고 조경환, 고 김호정, 고 남성훈 등 극 중 함께 사랑 받았던 동료 형사 캐릭터들이 박 반장과 한 팀이 되는 과정도 다룰 예정이다.

    '수사반장' 프리퀄 프로젝트를 위해 모인 제작진들도 작품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 시킨다. '수사반장 1963'은 드라마 '열혈사제' '빈센조'를 집필한 박재범 작가가 크리에이터로 나서 MBC 드라마 기획팀이 발굴한 신예 김영신 작가와 함께 2년 간 공들인 작품이다.

    여기에 영화 '공조' '창궐' 김성훈 감독이 연출을 맡고, '좋은놈 나쁜놈 이상한놈', '마더', '불한당:나쁜 놈들의 세상' 등 다수의 흥행작을 배출한 ㈜바른손이 제작을 맡았다.

    MBC는 레전드 드라마로 손꼽히는 '수사반장'의 리메이크인 만큼 시청자의 기대에 부응할 수 있는 최고의 드라마를 선보이기 위해 역량을 집중 투입, 제작에 총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수사반장 1963'은 올해 주연급 캐스팅을 시작으로 연말 첫 촬영에 들어가 2023년 하반기 방송을 목표하고 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