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광주광역시, 상생카드 할인 지원 등 1회 추경 7362억원 편성

뉴스듣기


광주

    광주광역시, 상생카드 할인 지원 등 1회 추경 7362억원 편성

    뉴스듣기

    올해 총예산 10.5% 증가 7조7457억 원 규모…11일 시의회 제출
    소상공인 특례보증 확대·코로나19 격리입원 치료비 등 지역경제·민생안정 중점

    광주광역시청사 전경. 광주광역시 제공.광주광역시청사 전경. 광주광역시 제공.
    광주광역시는 상상카드 10% 할인 지원을 포함해 2022년도 제1회 추경예산 7362억원을 편성해 11일 시의회에 제출했다.
     
    이번 추경예산은 올해 애초 예산 7조 94억원보다 10.5% 증가한 7조 7457억원 규모다.
     
    회계별로는 일반회계가 6629억원(11.7%) 증액된 6조 3331억원이며, 특별회계는 733억원(5.5%) 증액된 1조 4126억원이다.
     
    세입 중 지방세는 주택 거래량 감소에 따른 취득세 720억 원과 유류세 인하에 따른 주행분 자동차세 295억 원이 감소했으며, 국세 세수 호조 등으로 지방소비세, 지방소득세가 1202억원 증가했다. 의존재원인 국고보조금과 지방교부세는 각각 2491억원, 2041억원 증액됐다.
     
    이번 추경예산은 고유가와 고물가로 침체된 지역경제 회복과 민생안정을 위한 소상공인, 취약계층 지원, 코로나19 방역보강, 지역 현안 사업의 차질없는 추진에 중점을 두고 편성됐다.
     

    지역경제 회복·민생안정· 코로나19 방역보강

    먼저 민생안정과 소상공인 지원을 위해 광주상생카드 10% 할인 혜택 지원 489억원, 소상공인특례보증 자금 및 이자지원 36억원, 공공배달앱 활성화 지원 3억원 등이 반영됐다.

    코로나19 방역보강과 취약계층 생활안정을 위해 정부 1, 2회 추경에 대응해 코로나19 격리입원치료비 508억원, 생활지원비 지원 564억원, 저소득층 긴급생활안정지원금 360억원이 편성됐다.
     

    시급한 현안사업 추진·문화적 도시환경 조성에도 노력

    또 도시철도2호선 건설 350억원, 장기미집행 도시공원조성 300억원, 인공지능집적단조성 78억원, 노사동반성장지원센터 건립에 50억원 등을 투자해 지역의 시급한 현안사업이 더욱 속도를 내도록 했다.
     
    문화적 도시환경 조성과 시민의 문화향유 확대를 위해 비엔날레전시관 건립 30억 원, 제14회 광주비엔날레 개최 24억원 등이 반영됐다.

    이와 함께 아이도, 어르신도, 장애인도 누구나 따뜻하고 촘촘한 보살핌을 받을 '돌봄도시 광주'를 위해 학교 무상급식비 지원 180억원, 노인장기요양보험지원 156억원, 장애인 활동급여지원 160억원도 편성됐다.

    시가 제출한 2022년도 제1회 추경예산은 시의회 상임위와 예결위 심의를 거쳐 31일 확정될 예정이다.
     
    김정훈 시 기획조정실장은 "이번 추경은 정부추경 확정에 따라 신속히 대응하고 고유가와 고물가로 어려움을 겪는 시민의 생활안정과 침체된 지역경제 활력제고를 위해 편성했다"며 "예산안이 확정되는 대로 신속하게 집행하겠다"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