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남자농구 대표팀, 라건아·허웅 내외곽 활약 앞세워 대만 완파

뉴스듣기


농구

    남자농구 대표팀, 라건아·허웅 내외곽 활약 앞세워 대만 완파

    뉴스듣기
    한국 남자농구 대표팀. 대한민국농구협회 제공한국 남자농구 대표팀. 대한민국농구협회 제공
    한국 남자농구 대표팀이 2022 국제농구연맹(FIBA) 아시아컵 예선에서 2연승을 달렸다.

    추일승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14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열린 대회 B조 예선 2차전에서 대만을 87대73으로 완파했다.

    한국은 지난 12일 난적 중국을 12점 차로 꺾은 데 이어 까다로운 상대 대만에 승리를 거두면서 사실상 B조 1위를 예약했다.

    라건아는 19득점 12리바운드를 기록해 2경기 연속 더블더블을 작성했다. 이대성은 15득점 5어시스트를 보탰고 허웅은 3점슛 4개를 포함해 14득점을 기록했다.

    한국은 지난 중국전과 마찬가지로 몸이 풀린 이후에 발동이 걸렸다. 1쿼터 탐색전을 2점 차 리드로 마친 한국은 2쿼터 10분 동안 대만을 29대15로 압도해 승기를 잡았다.

    한국은 후반에도 시종일관 우위를 이어갔다. 점수차는 한때 23점으로 벌어졌다.

    한국은 속공 득점에서 대만에 15대24로 밀렸다. 실책을 18개나 범했는데 그때마다 대만은 빠른 공격 전환으로 어렵지 않게 득점을 쌓았다. 하지만 한국은 5대5 상황에서 대만의 공격을 철저히 봉쇄했다. 이는 승리의 발판이 됐다.

    한국은 오는 16일 바레인과 예선 마지막 경기를 치른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