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노컷뉴스

'태양의 서커스'가 돌아온다…'뉴 알레그리아' 10월 무대에

공연/전시

    '태양의 서커스'가 돌아온다…'뉴 알레그리아' 10월 무대에

    '태양의 서커스-뉴 알레그리아'

    서울 잠실종합운동장 내 빅탑에서 10월 20일부터 2023년 1월 1일까지

    마스트엔터테인먼트 제공 마스트엔터테인먼트 제공 아트 서커스 그룹 '태양의 서커스'가 새로운 버전으로 돌아온다.

    마스트엔터테인먼트는 '태양의 서커스-뉴 알레그리아'가 10월 20일부터 내년 1월 1일까지 서울 잠실종합운동장 내 빅탑에서 공연한다고 밝혔다.

    '태양의 서커스'가 서울을 찾는 건 2018년 '쿠자' 이후 4년 만이다. '뉴 알레그리아'는 '태양의 서커스'를 대표하는 작품으로, 40개국 255개 도시에서 1400만 명 이상이 관람했다.

    '뉴 알레그리아'는 곡예사, 광대, 뮤지션 등으로 구성된 53명의 출연진이 환상적인 퍼포먼스를 선보인다. 그래미상 후보에 올랐던 대표곡 '알레그리아'를 비롯한 넘버(음악)도 기대요소다.

    이번 프로덕션은 '알레그리아' 25주년을 기념해 2019년 업그레이드된 버전이다. 무대연출, 곡예, 음악, 세트, 의상, 조명, 분장 등 모든 창작 구성 요소를 더욱 감성적으로 만들었다. 새 버전을 국내에서 공연하는 건 처음이다. 오는 20일 티켓을 오픈한다.마스트엔터테인먼트 제공 마스트엔터테인먼트 제공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