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노컷브이]엄중한 시기 자리 비운 원내대표와 차기 국회의장…부재의 크기는?

뉴스듣기


국회/정당

    [노컷브이]엄중한 시기 자리 비운 원내대표와 차기 국회의장…부재의 크기는?

    뉴스듣기

    더불어민주당이 후반기 국회의장 선출을 위한 본회의를 7월 1일에서 4일로 연기하고 여당과 협상을 이어가기로 했다.
     
    박홍근 원내대표는 30일 의원총회 직후 기자회견을 열고 "국민의힘이 양보안을 제출할 수 있도록 저희가 인내심을 가지고 기다리기로 했다"고 밝혔다.
     
    우상호 비상대책위원장은 의원총회에서 "역대 여당 중에 가장 무책임하고 민생을 챙기지 않는 정당이 국민의힘이다. 대통령과 원내대표는 해외에 가있고, 당대표는 징계 위험에 처해있고 여권의 컨트롤 타워가 국내에 없다"고 비판했다.
     
    앞서 국민의힘 의원들은 후반기 국회의장에 내정된 민주당 김진표 의원 사무실을 항의 방문하고 "지금 국회가 매우 엄중한 상황에 있는데 이런 시기에 국회에 가장 큰 어른이 되실 분이 자리에 계시지 않아서 직접 뵙지 못해 다소 안타깝다"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