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美 텍사스주 트레일러서 시신 수십구 발견 "최악의 이민자 사망 사건"

뉴스듣기


국제일반

    美 텍사스주 트레일러서 시신 수십구 발견 "최악의 이민자 사망 사건"

    뉴스듣기

    "철로 옆 수풀가 트레일러에서 시신 최소 40구 발견, 고온에 질식사 추정"

    샌안토니오 외곽 사고 현장에 도착한 경찰. 연합뉴스샌안토니오 외곽 사고 현장에 도착한 경찰. 연합뉴스
    27일(현지시간) 오후 미국 텍사스주 샌안토니오 남서부 외곽에 주차된 대형 트레일러 안에서 시신이 무더기로 발견됐다고 복수의 현지 언론들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철도 선로 옆 수풀가에 있던 트레일러에서 발견된 시신이 최소 40구에 달한다.

    뉴욕타임스(NYT)는 최근 수년 이래 최악의 이민자 사망 사건으로, 최소 12명의 생존자가 병원에서 치료받고 있다고 전했다.

    한 경찰관은 현지 언론에 "트레일러 안에 있던 사람이 100명은 되는 것 같다"라고 말했다.

    정확한 사인은 밝혀지지 않았다. 다만, 이날 샌안토니오의 기온이 섭씨 40도로 사람이 밀집된 트레일러 안에서 고온에 질식한 것으로 추정된다는 보도도 나왔다.

    샌안토니오 현지 방송은 이들이 멕시코 국경을 넘어 미국으로 건너온 불법 이민자로 추정되지만, 정확한 신원은 경찰에서 수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