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현장EN:]꿈의 섬으로 간 케플러, 상큼·청량 매력 '업!'

뉴스듣기
  • 0
  • 폰트사이즈
    - +
    인쇄
  • 요약


가요

    [현장EN:]꿈의 섬으로 간 케플러, 상큼·청량 매력 '업!'

    뉴스듣기
    핵심요약

    데뷔 앨범 '퍼스트 임팩트' 이후 5개월 만에 컴백
    카리스마 돋보였던 전작과 달리 밝고 상큼한 모습 부각할 예정
    타이틀곡 '업!', 리드미컬한 펑크하우스와 소울풀하우스 장르 조합
    뮤직비디오 1억 뷰-음악방송 1위 꿈꿔

    20일 오후 2시,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케플러 미니 2집 '더블라스트' 쇼케이스가 열렸다. 웨이크원, 스윙엔터테인먼트 제공20일 오후 2시,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케플러 미니 2집 '더블라스트' 쇼케이스가 열렸다. 웨이크원, 스윙엔터테인먼트 제공9인조 여성 아이돌 그룹 케플러가 '케플러 아일랜드'로 대중을 초대한다.

    20일 오후 2시,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케플러(최유진·샤오팅·김채현·김다연·히카루·휴닝바히에·서영은·강예서)의 두 번째 미니앨범 '더블라스트'(DOUBLAST) 발매 쇼케이스가 열렸다. 진행은 개그우먼이자 유튜브 크리에이터인 임라라가 맡았다.

    데뷔 앨범 '퍼스트 임팩트'(FIRST IMPACT) 이후 '더블라스트'로 5개월 만에 컴백하게 됐다. 이번 앨범은 데뷔곡 '와 다 다'(WA DA DA)로 힘찬 첫발을 뗀 아홉 소녀의 꿈이 현실이 될 모험 이야기를 담아낸 앨범이다. 여름을 맞이한 '케플러 아일랜드'로 청자들을 초대하겠다는 포부다.

    케플러가 타이틀곡 '업!'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웨이크원, 스윙엔터테인먼트 제공케플러가 타이틀곡 '업!'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웨이크원, 스윙엔터테인먼트 제공케플러 아일랜드가 무엇인지 묻자, 최유진은 "케플러의 밝고 청량한 에너지와 느낌을 담은 섬을 뜻한다. 행복을 찾아서 떠나는 곳이기 때문에 케플러 아일랜드에 있으면 여러분도 다 행복해진다는 의미"라고 답했다.

    리드미컬한 펑크하우스와 소울풀하우스 장르가 조합된 타이틀곡 '업!'(Up!)은 에너지 넘치는 보컬과 아기자기한 노랫말이 어우러졌다. 데뷔곡 '와 다 다'에서 카리스마를 보여주는 데 집중했다면, 이번에는 케플러의 싱그러움과 청량한 모습을 보여주는 데 초점을 맞춘다.

    김다연은 "이번 타이틀곡은 여러 가지 포인트가 있지만 아무래도 케플러의 장점인 에너제틱한 퍼포먼스를 잘 보여줄 수 있는 댄스 브레이크가 포인트"라며 "이 부분에서 많은 대중의 시선을 사로잡을 수 있을 것 같다"라고 기대했다. 히카루는 포인트 안무 두 가지를 멤버 김다연과 같이 췄다.

    왼쪽부터 케플러 마시로, 샤오팅, 서영은. 웨이크원, 스윙엔터테인먼트 제공왼쪽부터 케플러 마시로, 샤오팅, 서영은. 웨이크원, 스윙엔터테인먼트 제공'더블라스트'에는 타이틀곡 외에도 아홉 멤버가 함께 펼칠 항해를 그려낸 '르 보야지'(LE VOYA9E), 친구 사이를 넘어 둘 사이에 피어나는 오묘한 설렘을 담은 '어텐션'(Attention), 헤어짐을 아쉬워하며 스르르 잠이 든 소녀의 귀여운 모습을 노래한 몽글몽글한 감성의 '굿 나잇'(Good Night), 항상 힘이 되어주는 팬들과 언제나 함께하자는 따뜻한 약속을 노래한 '리와인드'(Rewind)까지 총 5개 트랙이 실렸다.

    많은 가수가 여름을 겨냥한 신곡과 앨범으로 찾아오는 가운데 케플러가 보여줄 특별함은 무엇일까. 최유진은 "저희가 '와 다 다' 때는 좀 더 카리스마 있는 모습을 보여드렸다면 이번에는 청량하고 상큼한 모습을 보여주는 게 목표다. 저희끼리 하면서 행복한 게 목표다. 행복하게 활동하겠다"라고 말했다. 김채현은 "케플러가 처음으로 보여드리는 콘셉트인 만큼 '이런 콘셉트까지 잘하는 아이들이구나!' 하는 게 목표"라고 부연했다.

    이번 앨범은 컴백 쇼를 두고 벌이는 경연 프로그램 '퀸덤2'를 끝내고 처음으로 내는 앨범이기도 하다. 프로그램 출연과 컴백 준비를 병행한 것에 관해 마시로는 "체력적으로 조금 힘든 부분은 있었지만 평소에 좋아하는 선배님들과 함께 프로그램할 수 있어서 영광이었다"라고 전했다.

    왼쪽부터 케플러 마시로, 샤오팅, 서영은. 웨이크원, 스윙엔터테인먼트 제공왼쪽부터 케플러 마시로, 샤오팅, 서영은. 웨이크원, 스윙엔터테인먼트 제공
    김채현은 "'퀸덤2' 하면서 거기서만 느낄 수 있는 성장과 힘듦을 똑같이 경험하다 보니까 그거로 인해서 더 돈독해진 거 같고, 더 친해진 느낌이 들어서 '업!'에 어울리는 청량하고 해피한 바이러스를 드릴 수 있을 것 같아 기대가 된다"라고 말했다.

    서영은은 "저희가 '걸스플래닛' 때부터 항상 함께하다 보니까 거기에서 정도 많고 서로를 더 잘 안다. 어떤 걸 잘하는지를 '퀸덤2' 통해서 더 알게 됐다. 다른 그룹보다 케미가 더 있지 않을까 생각한다"라고 부연했다.

    데뷔곡 '와 다 다'로 최단기간 음악방송 1위를 차지하는 등 다양한 기록을 세운 케플러의 이번 목표는 무엇일까. 샤오팅은 "뮤직비디오가 1억 뷰 됐으면 좋겠다. 음악방송 1위도 하고 싶다. '업!' 많이 사랑해 달라"라고 부탁했다. 마시로는 "'업!' 뮤직비디오가 3천만 뷰 달성하면 스페셜 안무 영상을 공개할 예정"이라고 귀띔했다.

    왼쪽부터 케플러 최유진, 휴닝 바히에, 히카루. 웨이크원, 스윙엔터테인먼트 제공왼쪽부터 케플러 최유진, 휴닝 바히에, 히카루. 웨이크원, 스윙엔터테인먼트 제공케플러의 미니 2집 '더블라스트'는 오늘(20일) 저녁 6시 각종 음악 사이트에서 발매된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