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금수저' 미성년자들이 사들인 집만 2719채…구입액 4749억

뉴스듣기


부동산

    '금수저' 미성년자들이 사들인 집만 2719채…구입액 4749억

    뉴스듣기

    7세 이하 미취학아동도 383건 부동산 쇼핑…주택 구입액 571억

    스마트이미지 제공스마트이미지 제공
    2019년 이후 미성년자의 주택 구입건수가 3천 여건에 달하고, 주택 구입액은 4700억원을 넘어섰다.

    미성년자 집주인들 대부분은 '가족 찬스'를 이용해 주택을 구입했을 가능성이 제기된다.

    14일 더불어민주당 김회재 의원이 한국부동산원으로부터 제출받은 '미성년자 주택 구입 현황'을 분석한 결과 2019년부터 올해 3월까지 한국 나이 19세 이하 미성년자의 주택 구입건수는 2719건으로 나타났다. 이들이 사들인 주택 구입액은 4749억원에 달했다.

    미성년자 주택 구입건수는 연령대별 주택구입 현황 통계 작성이 시작된 2019년 332건이었는데 2020년 728건, 2021년 1410건으로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다만 올해에는 3월까지 미성년자 주택 구입이 249건으로 나타나 지난해 같은 기간(291건)보다 건수가 소폭 감소했다.

    주택 구입 건수가 늘어남에 따라 미성년자 주택 구입액도 함께 확대됐다. 2019년 638억원 수준이었던 미성년자 주택구입액은 2020년 1354억원, 2021년 2345억원으로 늘었다. 올해에는 3월까지 412억원치의 주택을 구입했다.

    한국 나이 7세 이하 미취학 아동들의 주택구입도 4백 여건에 달했다. 2019년부터 올해 3월까지 7세 이하 아동들의 주택 구입건수는 383건으로 나타났고, 주택 구입액은 571억원이었다.

    김회재 의원은 "'부모 찬스'를 이용한 막대한 자산소득에 계층이동 사다리가 끊어지고 있다"며 "삶의 출발선부터 시작되는 격차를 완화시키기 위해 정부가 청년층 자산형성 지원에 더 적극적으로 나설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