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기대인플레이션율 3.3%…10년 만에 최고 수준 경신

뉴스듣기


경제정책

    기대인플레이션율 3.3%…10년 만에 최고 수준 경신

    뉴스듣기

    이번 달 수정 경제전망서도 올해 소비자물가 상승률 4%대로 높아질 듯
    기대인플레이션율 높아지면 임금과 상품 가격에 반영
    실제 물가 상승 파급

    클릭하거나 확대하면 원본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클릭하거나 확대하면 원본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소비자가 예상하는 향후 1년의 물가 상승률인 기대인플레이션율이 10년여 만에 가장 높은 수준까지 올라갔다.

    한국은행이 24일 발표한 '5월 소비자동향조사' 결과에 따르면 기대인플레이션율은 3.3%로 집계됐다.

    지난달보다 0.2%p 올랐을 뿐만 아니라 지난 2012년 10월 이후 9년 7개월 만에 가장 높은 수준이다. 기대 인플레이션율은 소비자가 예상하는 향후 1년간 소비자물가 상승률 전망치를 의미한다.

    이번 기대인플레이션율 응답 분포를 보면 4~5% 구간이 전월보다 1.8%포인트 늘어난 16.1%를 차지했다. 5~6%(8.1%)와 6% 이상(9.2%) 등을 포함하면 4% 이상을 전망한 비중이 33.4%에 이른다. 한은이 26일 발표할 수정 경제전망에서도 올해 소비자물가 상승률은 4%대로 크게 높아질 것으로 예상되는 상황이다.

    기대인플레이션율 등 추이. 한국은행 제공기대인플레이션율 등 추이. 한국은행 제공
    기대인플레이션율이 높아지면 임금과 상품 가격 등에 반영돼 실제로 물가가 올라가는 파급효과가 발생한다. 정부와 통화당국의 물가 안정 노력에도 불구하고 장기간 물가상승을 지속시킬 수 있다.

    소비자가 지난 1년간 주관적으로 체감한 소비자물가 상승률인 '물가인식'(3.4%)도 전월보다 0.2%p 높아져, 2013년 1월(3.4%) 이후 9년 4개월 만의 최고치를 기록했다.

    금리수준전망지수도 역대 최고 기록을 경신했다. 최근 금리상승세가 배경이 됐다. '6개월 후 금리가 지금보다 오를 것'이라고 답한 사람이 하락을 예상한 사람보다 많으면 이 지수는 100을 웃도는데, 4월(141)보다 오른 146으로 집계됐다.

    주택가격전망지수 등 추이. 한국은행 제공주택가격전망지수 등 추이. 한국은행 제공
    주택가격전망지수(111)는 지난달보다 3p 하락하며 1년 뒤 집값 상승을 예상하는 소비자의 비중이 다소 줄었다. 한은 분석에 따르면, 전국 아파트 매매 가격은 보합세였다. 다주택자 양도세 중과 한시 배제에 따른 공급 증가 등으로 하락한 것으로 보인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