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경찰, 한동훈 '장녀 논문대필' 의혹 수사 착수

뉴스듣기


사건/사고

    경찰, 한동훈 '장녀 논문대필' 의혹 수사 착수

    뉴스듣기

    서울청 반부패수사대 배당

    한동훈 법무부장관 후보자가 9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의원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윤창원 기자한동훈 법무부장관 후보자가 9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의원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윤창원 기자
    경찰이 한동훈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장녀 논문 대필 의혹'에 대해 시민단체의 고발을 접수해 수사에 착수했다.

    서울경찰청 반부패 공공범죄수사대는 16일 민생경제연구소 등 시민단체가 한 후보자와 배우자, 딸을 위계에 의한 업무방해와 저작권법 위반 혐의로 고발한 사건을 배당받았다고 밝혔다.

    지난 8일 시민단체 민생경제연구소 등은 한 후보의 장녀 논문 대필 의혹과 국제 학술대회 논문 표절 의혹이 담긴 고발장을 경찰청 국가수사본수에 제출했다. 또 '스펙용 노트북 기부 의혹'과 '부동산 실거래가 하향신고' 등과 관련해 특정범죄가중처벌법의 뇌물죄, 조세범죄처벌법의 조세포탈죄, 증거인멸죄, 주민등록법 위반 혐의로도 고발했다.

    이들 단체는 "(관련 의혹에) 보호자가 기획 또는 공모했을 가능성이 매우 높다"며 "수사 및 처벌 대상이 될 수 있다"고 밝혔다.

    남구준 국수본부장은 이날 오전 간담회에서 "한동훈 후보자를 대상으로 한 고발이 접수됐다"며 "법과 절차에 따라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한 후보자는 이달 9일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해당 의혹에 대해 "입시에 사용된 사실이 없고 사용될 계획도 없으며 나아가 학교에도 제출하지 않은 습작 수준의 글을 올린 걸로 수사까지 말하는 것은 과한 거 같다"고 반박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