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尹대통령, 박진·이상민 장관 후보 임명…이영‧이창양 보고서 채택

뉴스듣기


국회/정당

    尹대통령, 박진·이상민 장관 후보 임명…이영‧이창양 보고서 채택

    뉴스듣기
    핵심요약

    윤 대통령, 박진‧이상민 후보자 임명 강행
    민주당의 이영‧이창양 보고서 채택, 국무회의 정족수 확보
    오늘 오후 첫 국무회의서 '코로나 추경' 논의

    연합뉴스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은 12일 인사청문보고서 채택이 되지 않은 박진 외교부‧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임명을 강행했다. 더불어민주당이 이창양 산업통상자원부‧이영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후보자의 인사청문 보고서를 모두 채택하기로 하면서 이날 오후로 예정된 국무회의 개의 정족수는 충족할 것으로 보인다.
     
    대통령실 관계자는 이날 오전 브리핑에서 "박진·이상민 장관 후보자에 대해 (임명안) 재가가 났다"고 했다. 앞서 윤 대통령은 이날 오전 용산 대통령실 출근길에서 기자들과 만나 장관 후보자 임명 강행 가능성에 대해 "글쎄 일부만(강행할 가능성이 있다)"이라며 임명을 시사했다.
     
    윤석열 대통령이 12일 오전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로 출근하고 있다. 연합뉴스윤석열 대통령이 12일 오전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로 출근하고 있다. 연합뉴스
    전날 당정이 코로나 손실보상 재원 마련을 위해 '33조원+α' 규모 추가경정예산안 제출에 합의한 직후, 대통령 대변인실은 이날 오후 용산 대통령실에서 임시 국무회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현재 국무회의 정족수(20명)의 과반인 11명을 채우면 국무회의를 열 수 있는데, 지난 10일 임명한 7개 부처 장관과 박진‧이상민 장관 및 윤 대통령 포함하면 총 10명이다. 여기에 이날 오전 민주당이 이창양 산업통상자원부‧이영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후보자의 인사청문 보고서를 모두 채택하면서 이들 장관을 임명하면 모두 12명으로 국무회의 개의에는 지장이 없을 것으로 전망된다.
     
    김부겸 총리가 이날 오전 사퇴하면서 일단 공석인 총리 직은 추경호 부총리가 권한대행을 맡아 장관 후보 제청 등을 진행할 것으로 보인다. 민주당이 한덕수 총리 후보자에 대한 '부적격' 의견을 밝힌 가운데 본회의에서 총리 인준은 여전히 불투명한 상태이기 때문이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