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이영애 또 1억원 기부…"재산 짊어지고 갈 것도 아니고"

뉴스듣기


문화 일반

    이영애 또 1억원 기부…"재산 짊어지고 갈 것도 아니고"

    뉴스듣기

    "소아암 환우 나들이 앰뷸런스 위해 써 달라"…'앰뷸런스 소원재단'에 기부

    연합뉴스 연합뉴스 배우 이영애가 소아암과 희소 질환으로 바깥 출입이 어려운 어린이의 나들이를 돕기 위해 1억 원을 기부했다.

    1일 앰뷸런스 소원재단은 이영애가 전날 경기 양평 재단 사무실을 찾아 대표 송길원 목사에게 1억 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영애는 송 목사 등을 만난 자리에서 "앞선 세대가 땀 흘려 우리가 잘 살 수 있는 세상을 만들어 주었는데 당연히 자신이 속한 세상과 공동체에 보답해야 하지 않나요"라며 "재산을 짊어지고 갈 것도 아니고, 조금이라도 더 많이 나눌 수 있으면 세상이 지금보다 더 아름답겠지요"라고 말했다.

    소원재단은 이영애가 전달한 기부금으로 어린 환우들을 위한 전용 앰뷸런스 마련에 나선다. 미리 확보한 15인승 규모 승합차 내부에 어린 환우에게 적합한 의자 등 필요한 설비를 설치할 예정이다. 또 2~3명의 어린 환우가 엄마, 아빠와 함께 탄 채 장난감이나 책을 이용할 수 있도록 꾸미고, 영상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스크린도 설치하기로 했다.

    앰뷸런스 소원재단은 호스피스 환우나 말기 암 환자들의 '소원 들어주기' 운동을 전문으로 하는 단체다. 최근 봉사대상을 소아암이나 희소 질환 어린이로 확대하기로 하고, 이들이 편하게 타고 이동할 수 있는 소아용 특수 앰뷸런스 차량을 물색해왔다.

    한편 이영애는 "나누면 더 아름다운 세상이 된다"는 기부 철학을 바탕으로 꾸준히 기부 활동을 펼치고 있다. 2020년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겪은 대구 시민을 위해 5천 만원을, 2021년에는 가정폭력를 당한 아이를 위해 써 달라며 서울아산병원에 1억 원을 각각 기부했다. 최근에는 러시아로부터 침공당한 우크라이나에 1억 원을 기부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