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말만 안탔어도…朴미안" 가세연 출연해 정유라 오열[이슈시개]

뉴스듣기
  • 0
  • 폰트사이즈
    - +
    인쇄
  • 요약


사회 일반

    "말만 안탔어도…朴미안" 가세연 출연해 정유라 오열[이슈시개]

    뉴스듣기
    핵심요약

    '국정농단 사태' 핵심 인물인 최서원(개명 전 최순실)의 딸 정유라씨가 박근혜 전 대통령을 향해 "죄송하다"고 말하며 눈물을 쏟았습니다.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 에 출연해 이같이 말한 것인데, 진행자 강용석 변호사와 김세의 대표도 함께 눈물을 보였습니다.

    정유라씨가 국민의힘과 박근혜 전 대통령을 향해 "죄송하다"고 눈물을 흘렸다. 왼쪽부터 함께 눈물을 흘리는 강용석 변호사, 정유라씨, 김세의 대표. 유튜브 캡처정유라씨가 국민의힘과 박근혜 전 대통령을 향해 "죄송하다"고 눈물을 흘렸다. 왼쪽부터 함께 눈물을 흘리는 강용석 변호사, 정유라씨, 김세의 대표. 유튜브 캡처
    '국정 농단 사태' 핵심 인물인 최서원(개명 전 최순실) 딸 정유라 씨가 국민의힘과 박근혜 전 대통령을 향해 "제가 말만 안 탔으면 이런 사건이 벌어지지 않았을 것"이라며 눈물을 쏟았다.
     
    정유라 씨는 27일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가세연)'에 출연, 박 전 대통령 탄핵과 관련해 "저 때문에 다 벌어진 일"이라며 "국민의힘과 박근혜 전 대통령께 고개를 못 들 만큼 죄송하다"고 말했다.
     
    특히 박 전 대통령에 대해 "초등학교 때 이후로 뵌 적이 없다"며 "누구보다 깨끗하게 살아오신 분인데 저 하나 때문에 잘못되셨다"고 오열했다.

    앞서 박근혜 전 대통령은 K스포츠·미르재단 등 최서원 씨 관련 뇌물죄와 국고손실죄 등 혐의가 인정돼 최종 징역 22년 확정됐으나, 지난해 특별사면으로 12월 31일 석방됐다.

    정유라 씨는 지난 26일에도 '성제준TV'에 출연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이번 출연도 정 씨가 먼저 가세연 측에 출연 의사를 밝혔다고 한다. 그가 공개적으로 모습을 드러낸 건 국정 농단 사태 이후 약 6년 만이다.
     
     
    강용석 페이스북 캡처강용석 페이스북 캡처
    정씨는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딸을 찾아가 사전 동의 없이 인터뷰를 시도해 논란이 된 '가세연 스토킹' 보도를 언급하며 "너무 화가 났다. 누구한테는 인권이 있고 누구한테는 인권 없냐"며 "우리 집에는 아직도 기자분들이 찾아온다. 제 자식한텐 (인권이) 없고 그분 따님한테는 있는 건 아니잖나"며 출연 이유를 밝히기도 했다.
     
    또 독일에 수조 원대 비자금이 있다는 안민석 더불어민주당 의원 등의 주장에 "한 푼도 없다"고 강조했다. 그는 "그나마 어머니가 가지고 있던 빌딩도 추징금 때문에 다 팔았다"며 "비자금이 일 원 한 푼이라도 발견된다면 안 의원 캠프에 싹다 기부하겠다"고 말했다.

    강용석 변호사와 김세의 대표는 "정권교체가 되어 그나마 이런 얘기를 할 수가 있다"며 이제는 이 마녀사냥을 바로 잡자고 주장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