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삐약이 돌아와요' 女 탁구 신유빈, 5월 美 대회 복귀전

뉴스듣기


스포츠일반

    '삐약이 돌아와요' 女 탁구 신유빈, 5월 美 대회 복귀전

    뉴스듣기
    한국 여자 탁구 차세대 에이스 신유빈. 대한탁구협회한국 여자 탁구 차세대 에이스 신유빈. 대한탁구협회
    '삐약이' 신유빈(18·대한한공)의 복귀가 임박했다.

    신유빈의 소속사 GNS는 22일 "최근 재활 마무리 단계에 돌입한 신유빈이 본격적으로 라켓을 잡고 경기 회복 훈련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이어 "복귀 시점은 내달 3일 미국에서 열리는 '월드테이블테니스(WTT) 피더 시리즈'가 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덧붙였다.

    지난해 11월 신유빈은 미국 휴스턴 세계선수권대회 도중 오른 손목 피로 골절상으로 기권했다. 지난해 2020 도쿄올림픽에 이어 10월 아시아탁구선수권 등 바쁜 일정을 소화하며 피로가 쌓였다.

    이후 신유빈은 재활에 힘쓰며 국가대표 선발전을 준비했지만 회복이 더뎌 결국 포기하고 말았다. 이에 따라 신유빈은 올해 항저우아시안게임과 청두세계선수권 등 국제 대회 출전이 불발됐다.

    아쉬움을 딛고 신유빈은 재활 마무리 단계에 접어들었다. 본격적으로 라켓을 잡고 경기력 회복 훈련에 들어간 것.

    신유빈은 오는 5월 3일부터 미국 캘리포니아주 프리몬트에서 열리는 'WTT 피더 시리즈'에서 복귀전을 치른다. 이어 10일 웨스트체스터에서 이어지는 피더 시리즈에도 출전할 계획이다.
     
    복귀를 앞둔 신유빈은 "(부상) 복귀 후에도 좋은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열심히 훈련하고 있다"면서 "이전보다 더 멋진 경기력으로 좋은 소식 들려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한국 여자 탁구 차세대 에이스가 부활을 이룰지 지켜볼 일이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