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노컷뉴스

文대통령 "임기 안에 일상으로 돌아가 감개무량, 국민께 감사"

대통령실

    文대통령 "임기 안에 일상으로 돌아가 감개무량, 국민께 감사"

    "정부 임기 안에 모두가 그토록 바라던 일상으로 돌아가, 헌신에 깊이 감사"

    문재인 대통령이 19일 오전 청와대 여민관에서 국무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청와대 제공문재인 대통령이 19일 오전 청와대 여민관에서 국무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은 19일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조치가 전면 해제된 것을 두고 "우리 정부 임기 안에 모두가 그토록 바라던 일상으로 돌아가게 돼 무척 감개무량하다. 국민 여러분들 정말 수고 많으셨다"고 소회를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청와대에서 국무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 "협조해주신 국민들과 방역진, 의료진의 헌신에 마음 깊이 감사드린다"며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마침내 사회적 거리두기가 전면 해제돼 국민들께서 일상을 되찾을 수 있게 됐다. 감염병 등급을 조정해 정상 의료 체계로 돌아갈 수도 있게 됐다"며 "정부는 K-방역 모범국가를 넘어 일상회복에서도 선도국가가 될 수 있도록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19일 오전 청와대 여민관에서 열린 국무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청와대 제공문재인 대통령이 19일 오전 청와대 여민관에서 열린 국무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청와대 제공
    이어 문 대통령은 국무회의에 보고될 '부·울·경(부산·울산·경남) 특별지방자치단체'의 출범의 의미를 되새겼다.

    문 대통령은 "대한민국 최초의 특별지자체로서 '부산·울산·경남 특별연합'의 공식 출범을 국민들께 보고드릴 수 있게 돼 매우 기쁘고 뜻깊게 생각한다"며 "초광역협력은 지자체의 경계를 넘어 수도권처럼 경쟁력을 갖춘 광역 경제생활권을 만들어나감으로써 대한민국을 다극화하고 수도권과 지방이 모두 상생하고자 하는 담대한 구상"이라고 강조했다.


    또 "국가 균형발전과 해당 지역의 발전을 위해 부·울·경 특별연합에 거는 기대가 매우 크다. 동북아 8대 메가시티로 도약하겠다는 목표를 향해 힘차게 나아가길 바란다"고 기대했다.

    문 대통령은 차기 정부를 향해서도 "우리 정부에서 첫발을 내딛는 새로운 도전이 다음 정부에서 더욱 발전하며 꽃을 피우길 기대한다"면서 "초광역협력 모델이 대구·경북, 광주·전남, 충청권 등 전국으로 확산돼 새로운 국가 균형발전 시대를 여는 희망의 열쇠가 되기를 바라는 마음이 간절하다"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