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윤석열 국정수행 전망 '긍정' 46%…문재인 지지율 46.7%

뉴스듣기


국회/정당

    윤석열 국정수행 전망 '긍정' 46%…문재인 지지율 46.7%

    뉴스듣기
    핵심요약

    리얼미터 조사…尹 국정수행 긍정 2주째 하락
    文 지지율, 3월2주 하락했다가 2주 연속 상승

    연합뉴스연합뉴스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의 국정수행 전망을 긍정적으로 보는 평가가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보다 오차범위 내에서 낮다는 여론조사가 28일 나왔다.

    리얼미터가 미디어헤럴드 의뢰로 지난 21~25일 전국 만18세 이상 남녀 2512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3월4주차 여론조사 결과 윤 당선인의 국정수행 전망은 긍정 46%(매우 잘할 것 28.8%·약간 잘할 것 17.2%), 부정 49.5%(전혀 잘하지 못할 것 37.5%·별로 잘하지 못할 것 12.1%)로 조사됐다.

    윤 당선인의 국정수행을 긍정적으로 평가하는 비율은 3월2주차 조사 52.7%에서 49.2%, 46%로 2주 연속 하락세다. 부정적이라는 전망은 같은 기간 41.2%에서 45.6%, 49.6%로 상승해 긍정 전망을 앞질렀다.

    권역별로는 강원과 부산·울산·경남, 대구·경북을 제외한 모든 지역에서 부정 전망이 긍정보다 높았다. 연령대별로는 60대·70대를 제외한 모든 세대에서 부정 전망이 높았다. 남성은 긍정 전망이 높은 반면, 여성은 부정 전망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문재인 대통령에 대한 국정수행 평가는 긍정이 46.7%, 부정이 50.7%로 조사됐다. 긍정 평가는 지난주에 비해 4%p 올랐고 부정 평가는 3.5%p 낮아졌다. 이번주 긍정 평가와 부정 평가 차이는 4%p로 오차범위 안이다. 이는 지난 2020년 9월3주차 이후 약 1년6개월만에 오차범위 안으로 좁혀진 것이다.

    문 대통령 지지율은 대선 전까지 40%를 유지하다가 대선 후인 3월2주차 38.1%로 하락했다. 이후 2주째 상승하며 46.7%를 기록했다. 윤 당선인과 비교하면 문 대통령 지지율은 3월2주차 기준 24.6%p 뒤처졌다가 간격이 좁혀지더니 이번주 오차범위 내에서 추월했다.

    정당 지지도는 더불어민주당 42.7%, 국민의힘 40%, 국민의당 6.8%, 정의당 3.5% 순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는 무선(97%)·유선(3%) 자동응답 방식, 무작위생성 표집틀을 통한 임의 전화걸기 방법으로 실시했다. 응답률은 7.5%고 통계보정은 2022년 1월 말 행정안전부 주민등록 인구통계 기준 성별, 연령대별, 권역별 림가중 부여 방식으로 이뤄졌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2.0%p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