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노컷뉴스

[영상]"러시아군, 오늘 저녁 수도 키예프 외곽까지 진입할 듯"

유럽/러시아

    [영상]"러시아군, 오늘 저녁 수도 키예프 외곽까지 진입할 듯"

    핵심요약

    한나 말리야르 우크라이나 국방부 차관도 25일 늦게 러시아군이 키예프 외곽 지역에 진입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이송중인 러시아 전차. 연합뉴스이송중인 러시아 전차. 연합뉴스
    우크라이나 정부 관계자들은 25일(현지시간) 중으로 러시아군이 자국 수도 키예프 외곽 지역에 진입할 수 있다고 내다봤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안톤 게라셴코 우크라이나 내무부 장관 보좌관은 이날 오후 러시아의 전차 진격을 예상하고 있으며 이는 이번 전쟁의 가장 힘든 날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키예프 방어군이 해외 동맹으로부터 받은 대전차 미사일을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나 말리야르 우크라이나 국방부 차관도 이날 늦게 러시아군이 키예프 외곽 지역에 진입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러시아군의 공격받아 연기 내뿜는 우크라 남부 군 시설. 연합뉴스러시아군의 공격받아 연기 내뿜는 우크라 남부 군 시설. 연합뉴스이어 우크라이나군 부대가 수적 열세에도 4개 전선에서 진지를 사수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해 우크라이나 국방부는 공수부대가 키예프에서 북쪽으로 50km 떨어진 이반키프 지역의 테테리우 강에 있는 다리를 폭파해 러시아군이 수도로 진격하는 것을 막았다고 밝혔다.

    전날 우크라이나를 전격 침공한 시작한 러시아는 우크라이나 동·남·북 3면에서 키예프를 향해 포위망을 좁혀가고 있다.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 연합뉴스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 연합뉴스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은 러시아군이 이날 오전 4시(한국시간 오전 11시)부터 미사일 공격을 재개했다고 밝혔다.

    이어 "러시아의 공습이 군사 시설과 민간인 지역을 가리지 않고 있다"면서 "민간인을 대상으로 하지 않는다는 러시아의 주장은 거짓"이라고 지적했다.

    키예프 시장은 러시아의 공습으로 아파트가 파괴되는 피해를 입었으며 최소한 3명이 다쳤고, 이 중 1명은 중태라고 주장했다.

    한편 오스틴 로이드 미 국방부 장관은 벨라루스를 경유해 우크라이나에 진입한 러시아 기갑부대가 이날 새벽 키예프에서 32㎞가량 떨어진 지점까지 진격했다고 미 의회에 보고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