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국민의힘 "대구 곽상도 지역구 공천 안 한다…서초는 공천할 것"

뉴스듣기


국회/정당

    국민의힘 "대구 곽상도 지역구 공천 안 한다…서초는 공천할 것"

    뉴스듣기
    핵심요약

    국민의힘 "대구 중·남구 무공천"
    앞서 대장동 의혹 휘말린 곽상도 지역구
    부친 땅투기 의혹에 물러난 윤희숙의 서초갑은 공천 결정

    연합뉴스연합뉴스
    국민의힘이 곽상도 전 의원의 지역구였던 대구 중·남구 국회의원 보궐선거에 공천하지 않기로 결정했다. 부친의 땅투기 의혹으로 의원직에서 물러났던 윤희숙 전 의원의 지역구인 서울 서초구 갑에는 공천을 결정했다.

    권영세 선거대책본부장은 28일 기자회견을 열고 "대구 중·남구 지역은 공천하지 않기로 결정했다"며 "(해당) 지역구 국회의원이 대장동 게이트와 관련된 범죄 혐의를 받아서 수사 중이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곽상도 전 의원은 아들이 대장동 의혹의 중심에 있는 회사 '화천대유'로부터 퇴직금 명목으로 50억 원을 받은 것으로 나타나면서 의원직에서 물러났다.

    권 본부장은 "공당으로서 무한한 책임감을 느끼고 책임정치 실현 차원에서 내려진 결정"이라며 "불공정과 내로남불로 점철된 문재인 정권과는 다른 새 정치를 하겠다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연합뉴스연합뉴스
    국민의힘은 서울 종로와 경기 안성, 충북 청주 상당 보궐선거에는 공천하기로 결정했고, 윤희숙 전 의원의 지역구였던 서울 서초갑에도 공천을 결정했다.

    이와 관련해 권 본부장은 "서초갑은 범죄적 행동과 전혀 관계가 없기 때문에 공천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앞서 윤희숙 전 의원은 부친의 세종시 땅 투기 의혹에 휘말리며 의원직에서 물러난 바 있다.

    이로써 국민의힘은 이번 대선과 함께 열리는 국회의원 보궐선거 5곳 중 4곳에 대해 공천을 결정했다. 다만 전략 공천 등 공천 방식은 정해지지 않았다.권 본부장은 "4곳의 공천에 대해서 어떤 방식으로 공천할 것인지, 공천관리위원회에서 계속 고민하고 결정할 생각"이라고 설명했다.



    0

    0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