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청주 오창 에코프로비엠 공장 큰 불…1명 숨진채 발견

뉴스듣기


청주

    청주 오창 에코프로비엠 공장 큰 불…1명 숨진채 발견

    뉴스듣기
    최범규 기자최범규 기자
    충북 청주시 오창읍의 2차전지 소재 공장에서 대형 화재가 발생해 1명이 숨지고 3명이 다쳤다.

    21일 오후 3시쯤 청주 오창과학산업단지 내 2차전지 소재 기업인 에코프로비엠 공장에서 큰 불이 났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불은 6층 건물의 4층 보일러실에서 폭발음과 함께 시작됐다.

    큰 불길은 출동한 소방대에 의해 화재발생 3시간만인 오후 6시쯤 잡혔으나, 20여분 뒤 화재가 시작된 것으로 추정되는 보일러실 인근에서 고립됐던 직원 1명이 무너진 건물 잔해에 묻혀 숨진 채 발견됐다.

    충청북도소방본부 제공충청북도소방본부 제공최초 신고를 접수한 소방당국은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진화에 나섰지만 불길은 쉽게 잡히지 않았다.

    소방당국은 40분만인 오후 3시 40분 대응 2단계로 격상하고, 관할 소방서와 인근 소방력까지 100여명의 인력과 장비 30여대를 투입해 진화작업을 벌였다.

    화재가 발생한 공장 4층에는 숨진 직원을 포함해 미처 대피하지 못한 직원 4명이 있었으며, 이들 가운데 2명은 자력으로, 1명은 소방대에 의해 구조됐다.

    이들은 청주시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으며, 자력으로 대피하던 1명은 4층에서 추락해 큰 부상을 입기도 했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