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文대통령 조해주 선관위 상임위원 사의 수용

뉴스듣기


대통령실

    文대통령 조해주 선관위 상임위원 사의 수용

    뉴스듣기
    퇴임 인사를 마친 조해주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상임위원. 연합뉴스퇴임 인사를 마친 조해주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상임위원.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21일 임기 문제로 논란을 겪다 사의를 표명한 조해주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상임위원의 사의를 수용했다.

    이집트를 방문 중인 문 대통령은 이날 현지에서 조 상임위원의 사의 표명을 보고 받고 이를 수용했다고 박수현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이 서면 브리핑을 통해 밝혔다.

    청와대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대통령 선거일이 얼마 남지 않았고, 신임 선관위원 임명 시 인사청문회 등 임명 절차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불필요한 논란을 줄이기 위해 조 위원의 사의를 반려했으나, 본인이 일신상의 이유로 재차 사의를 표명함에 따라 사의를 수용했다.


    앞서, 조 위원은 이날 내부망에 "일부 야당과 언론의 정치적 비난 공격은 견딜 수 있으나 위원회가 짊어져야 할 편향성 시비와 이로 인해 받을 후배님들의 아픔과 호소를 더 이상 외면할 수 없다"며 "위원회 미래는 후배님들에 맡기고 이제 정말 완벽하게 선관위를 떠나련다"고 밝혔다.

    19대 대선 문재인 후보 캠프에서 일한 경력으로 선관위원 지명 당시부터 중립성 논란에 휩싸였던 조 상임위원은 지난해 7월과 올해 초 문재인 대통령에게 사의를 표했으나 두 차례 모두 반려된 바 있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