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베리베리 민찬 '걸그룹 얼평' 사과 "경솔한 언행 죄송"

뉴스듣기


연예가 화제

    베리베리 민찬 '걸그룹 얼평' 사과 "경솔한 언행 죄송"

    뉴스듣기
    베리베리 민찬. 베리베리 SNS 캡처베리베리 민찬. 베리베리 SNS 캡처보이그룹 베리베리 멤버 민찬이 선배 걸그룹 외모평가 논란을 사과했다.

    민찬은 8일 베리베리 공식 SNS에 사과문을 올리고 "6일 브이앱에서 제 언행으로 불편함을 느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사과드린다. 앞으로 똑같은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언행에 있어서 주의하고 모든 일에 진중하게 행동하는 민찬이 되겠다"고 고개를 숙였다.

    이어 "당사자분께도 직접 연락드려 사과드리도록 하겠다. 저의 행동과 경솔한 언행을 한 것에 깊이 반성하며 다시 한 번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재차 사과했다.

    민찬은 지난 6일 진행된 네이버 브이라이브에서 "중학교 3학년 때 전학생이 왔는데 아이돌 그룹 멤버였다. 그 때 연예인에 대한 환상이 깨졌다"며 "연예인은 몸도 다 예쁘고 잘생기고 다른 세상 같은 사람들이었는데 뭔가 친근했다. 학교에서 화장을 안하기도 하고, 그 친구가 특출난 외모도 아니었다"고 동창인 연예인 외모를 평가했다.

    주위 멤버들이 '선배님이다' '생긴 거 가지고 그러냐' 등 말렸지만 민찬은 말을 계속 이어갔고, "남자 아니냐. 여자였냐"는 한 멤버의 말에 "그렇다"고 답했다. 현재 해당 브이앱 다시보기는 삭제된 상태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