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김건희 "잘 보이려 경력 부풀려" 대국민 사과

뉴스듣기


정치 일반

    김건희 "잘 보이려 경력 부풀려" 대국민 사과

    • 2021-12-26 15:14
    뉴스듣기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의 부인 김건희 코바나컨텐츠 대표가 26일 오후 국민의힘 여의도 당사에서 자신의 허위 이력 의혹과 관련해 입장문 발표를 하고 있다. 윤창원 기자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의 부인 김건희 코바나컨텐츠 대표가 26일 오후 국민의힘 여의도 당사에서 자신의 허위 이력 의혹과 관련해 입장문 발표를 하고 있다. 윤창원 기자국민의힘 윤석열 후보의 부인인 김건희 코바나컨텐츠 대표는 26일 자신의 허위 이력 논란에 대해 "잘 보이려 경력을 부풀리고 잘못 적은 것이 있었다"며 공식 사과했다.

    김씨는 이날 오후 여의도 국민의힘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일과 학업을 함께 하는 과정에서 제 잘못이 있었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그러지 말았어야 했는데 돌이켜보니 너무나도 부끄러운 일이었다"며 "모든 것이 저의 잘못이고 불찰"이라고 말했다.

    이어 "부디 용서해달라"며 "국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사죄의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다.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의 부인 김건희 코바나컨텐츠 대표가 26일 오후 국민의힘 여의도 당사에서 자신의 허위 이력 의혹과 관련해 입장문 발표를 마치고 고개숙여 인사를 하고 있다. 윤창원 기자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의 부인 김건희 코바나컨텐츠 대표가 26일 오후 국민의힘 여의도 당사에서 자신의 허위 이력 의혹과 관련해 입장문 발표를 마치고 고개숙여 인사를 하고 있다. 윤창원 기자김씨는 "저는 남편에 비해 한없이 부족한 사람"이라며 "사랑하고 존경하는 남편 윤석열 앞에 저의 허물이 너무나도 부끄럽다"고 말했다.

    그는 "남편이 저 때문에 지금 너무 어려운 입장이 돼 정말 괴롭다"며 "제가 없어져 남편이 남편답게만 평가받을 수 있다면 차라리 그렇게라도 하고 싶다"고 언급했다.

    그는 "앞으로 남은 선거 기간 동안 조용히 반성하고 성찰하는 시간을 갖겠다"며 "남편이 대통령이 되는 경우라도 아내의 역할에만 충실하겠다"고 밝혔다.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의 부인 김건희 코바나컨텐츠 대표가 26일 오후 국민의힘 여의도 당사에서 경력 의혹과 관련 대국민 사과에 앞서 고개를 숙이고 있다. 윤창원 기자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의 부인 김건희 코바나컨텐츠 대표가 26일 오후 국민의힘 여의도 당사에서 경력 의혹과 관련 대국민 사과에 앞서 고개를 숙이고 있다. 윤창원 기자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의 부인 김건희 코바나컨텐츠 대표가 26일 오후 국민의힘 여의도 당사에서 자신의 허위 이력 의혹과 관련해 입장문 발표를 마치고 당사를 빠져나가고 있다. 윤창원 기자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의 부인 김건희 코바나컨텐츠 대표가 26일 오후 국민의힘 여의도 당사에서 자신의 허위 이력 의혹과 관련해 입장문 발표를 마치고 당사를 빠져나가고 있다. 윤창원 기자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