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문화 일반

    BTS, 빌보드 '디지털 송 세일즈' 46번째 1위…사상 최다

    그룹 방탄소년단. 빅히트 뮤직 제공그룹 방탄소년단. 빅히트 뮤직 제공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또다시 신기록을 썼다.

    미국 음악 전문 매체 빌보드는 14일(이하 현지 시간) 발표한 최신 차트(12월 18일자)에서 방탄소년단이 올해 5월 발매한 디지털 싱글 '버터'(Butter)가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 1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버터'는 이 차트에서 통산 18번째 1위를 거둬, 지난해 8월 나온 '다이너마이트'(Dynamite)와 동률이 됐다. 지금까지 방탄소년단이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에서 1위를 한 것은 이번이 46번째다. 차트가 시작된 이래 가장 1위에 많이 오른 가수가 되었다.

    지난 10월 새로 생긴 '핫 트렌딩 송즈' 주간 차트에서도 '버터'가 1위를 거머쥐었다. 이 차트는 최근 24시간 혹은 최근 7일 동안 트위터에서 가장 많이 언급된 곡의 실시간 순위를 매기는 차트다. 빌보드는 금요일부터 익주 목요일 집계 결과를 주간 차트로 공개하고 있다.

    세계적인 밴드 콜드플레이와 협업해 눈길을 끈 '마이 유니버스'(My Universe) 역시 빌보드 메인 싱글 차트 '핫 100'에 11주 연속 진입했고, 이번 주 순위는 59위였다. 또한 '어덜트 팝 에어플레이' 9위, '캐나디안 핫 AC' 8위, '팝 에어플레이' 22위, '라디오 송' 25위, '캐나디안 디지털 송 세일즈' 27위로 다수 차트에 이름을 올렸다.
     
    전 세계 200개 이상 국가/지역의 스트리밍과 판매량을 집계해 순위를 발표하는 '빌보드 글로벌 200'과 '빌보드 글로벌'(미국 제외)  차트에도 방탄소년단의 곡 4곡이 포함됐다.

    '빌보드 글로벌 200' 차트에서는 '버터' 25위, '마이 유니버스' 29위, '다이너마이트' 53위, '퍼미션 투 댄스'(Permission to Dance) 81위였다. '빌보드 글로벌'(미국 제외) 차트에서는 '버터' 15위, '마이 유니버스' 18위, '다이너마이트' 36위, '퍼미션 투 댄스' 53위였다.

    지난해 2월 발매한 네 번째 정규앨범 '맵 오브 더 솔 : 7(MAP OF THE SOUL : 7)도 건재했다.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 161위에 올랐으며, '톱 앨범 세일즈' 부문에서는 지난주보다 14계단 오른 52위였다. 지난해 11월 발매된 스페셜 앨범 '비'(BE)는 '톱 앨범 세일즈' 83위, '톱 커런트 앨범 세일즈' 41위였다.

    방탄소년단의 맏형 진이 자신의 생일을 맞아 깜짝 공개한 자작곡 '슈퍼 참치'는 '핫 트렌딩 송즈' 주간 차트 12위에 올랐고, 그가 부른 드라마 '지리산' OST '유어스'(Yours)는 18위였다.

    이달 초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투어 공연을 마친 방탄소년단은 2019년 이후 두 번째 공식 장기 휴가를 보내고 있다.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