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한은총재 "예상보다 높은 물가상승률, 당분간 지속될것"

뉴스듣기


금융/증시

    한은총재 "예상보다 높은 물가상승률, 당분간 지속될것"

    뉴스듣기
    핵심요약

    글로벌 공급병목에 국제유가 상승, 수요측 압력까지
    공급차질 얼마나 갈지 불확실성도 확대
    내년은 우리 경제 새로운 균형으로 가는 중요한 전환기 될것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11일 서울 플라자호텔에서 열린 경제동향 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한국은행 제공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11일 서울 플라자호텔에서 열린 경제동향 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한국은행 제공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예상보다 높은 물가상승률이 당분간 지속될 것이라고 전망하면서도 불확실성이 갈수록 커지고 있다며 어려움도 토로했다.

    이주열 총재는 11일 서울 플라자호텔에서 열린 '경제동향간담회' 모두발언을 통해 세계경기 회복에 따른 수요 확대속에 공급병목도 함께 작용하고 있다며 이렇게 밝혔다.

    이 총재는 선진국의 빠른 백신보급과 전례없는 정책지원으로 재화를 중심으로 수요가 강하게 회복되는데 반해 일부의 생산과 물류차질이 글로벌 공급망을 통해 확산돼 공급부족 현상이 초래됐다고 분석했다.

    수요가 늘어나는데 공급까지 부족해지니 물가상승 압력을 더 커진다는 뜻이다.

    이 총재는 "우리나라의 경우에도 이러한 글로벌 공급병목의 영향과 함께 국제유가가 상승하고 수요측 물가압력이 높아지면서 예상보다 높은 소비자물가 상승률이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11일 서울 플라자호텔에서 열린 경제동향 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한국은행 제공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11일 서울 플라자호텔에서 열린 경제동향 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한국은행 제공이 총재는 또 "미래를 내다보고 정책을 펴야하는 중앙은행으로서 공통적으로 직면한 어려움은 알 수 없는 불확실성의 영역이 갈수록 확대되고 있다는 것"이라고 정책의 어려움을 털어놨다.

    글로벌 공급체인의 병목현상이 무한정 지속될 수는 없겠지만 글로벌 공급망의 복잡성으로 인해 언제쯤 해소될 지 알기 어렵다는 것이다.

    또 글로벌 인플레이션도 일시적인지 더 지속될지 내다보기도 쉽지 않다고 이 총재는 토로했다.

    이주열 총재는 "팬데믹으로 인한 디지털화, 저탄소 경제로의 전환,글로벌 가치사슬 재편과 같은 구조적인 변화가 가속화하고 있다"며 "이는 기업활동 뿐 아니라 소비패턴, 노동시장 등 경제활동 전반에 걸쳐 큰 변화를 가져올 것"이라고 분석했다.

    이 총재는 이어 "이러한 점에서 내년은 우리 경제가 새로운 균형으로 이행해 가는 중요한 전환기가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