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영상]이재명, '로봇학대 논란'에 "자세 복원 장면 삭제된 것"

뉴스듣기


국회/정당

    [영상]이재명, '로봇학대 논란'에 "자세 복원 장면 삭제된 것"

    뉴스듣기
    핵심요약

    28일 로보월드 행사 시연장서 로봇 학대 논란
    이 후보 "자세 복귀능력 테스트한 것…칭찬받을 성능"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28일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에서 열린 '2021 로보월드'에서 참가 업체의 사족보행 로봇을 살펴보고 있다. 국회사진취재단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28일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에서 열린 '2021 로보월드'에서 참가 업체의 사족보행 로봇을 살펴보고 있다. 국회사진취재단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가 '로봇 학대 논란'에 대해 "의도를 가지고 왜곡하지 말고 사실 전체를 보도해야한다"고 지적했다.
     
    이 후보는 31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넘어진 로봇의 복원능력 테스트인데, 넘어뜨렸다고 비난하다니'라는 제목의 글을 올리며 이같이 밝혔다.
     
    이재명 후보는 31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넘어진 로봇의 복원능력 테스트인데, 넘어뜨렸다고 비난하다니'라는 제목의 글을 올리며 이같이 밝혔다. 이재명 페이스북 캡처 이재명 후보는 31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넘어진 로봇의 복원능력 테스트인데, 넘어뜨렸다고 비난하다니'라는 제목의 글을 올리며 이같이 밝혔다. 이재명 페이스북 캡처 그는 "임무수행 중 외부충격을 견디고, 넘어진 후 자세를 복원하는 능력은 매우 중요한 로봇능력이다. 이 로봇은 넘어져도 자세 복귀 능력이 있다고 해서 추격테스트에 이어 전도테스트로 넘어뜨려 본 결과 텀블링으로 훌륭하게 원자세 복귀를 했다. 칭찬받을 성능이었고 칭찬 드렸다"고 해명했다.
     
    그러면서 "로봇 테스트에 익숙하지 않은 분들이야 그럴 수 있겠지만, 일부 언론이 복원장면은 삭제한 채 넘어뜨리는 일부 장면만 보여주며 과격 운운 하는 것은 가짜뉴스"라며 "스테이크 먹었더니 '식당에서 칼 휘둘렀다'고 하는 것과 다르지 않다"고 비판했다.
     
    이 후보는 자신이 전도 테스트를 한 현장 영상과 함께, 해외에서 진행한 로봇 성능 테스트 영상 등을 함께 올리기도 했다.
     
    이 후보는 지난 28일 고양시 킨텍스에서 열린 '2021 로보월드' 행사 시연장에서 재난 대응용 4족 보행 로봇의 몸통을 밀며 넘어뜨리고 몸체를 뒤집는 등의 행동으로 로봇 학대 논란을 빚었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