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부상 후 깁스 풀고 걷기 시작한 맥그리거 "중대한 날"

뉴스듣기


스포츠일반

    부상 후 깁스 풀고 걷기 시작한 맥그리거 "중대한 날"

    뉴스듣기
    걷기 운동을 시작한 코너 맥그리거. 코너 맥그리거 인스타그램 캡처걷기 운동을 시작한 코너 맥그리거. 코너 맥그리거 인스타그램 캡처   
    UFC 악동 코너 맥그리거(24, 아일랜드)가 본격적으로 걷는 연습을 시작했다.
       
    맥그리거는 29일(현지 시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의료용 러닝 머신 위를 걷는 영상을 올리며 "중대한 날"이라고 전했다. 그는 "수술 후 처음으로 걸었다"며 "(다리가) 내 몸무게의 50%를 견디고 있다"고 말했다.
       
    맥그리거는 지난 7월 더스틴 포이리에와 UFC 3차전에서 발목이 꺾이는 부상으로 TKO패했고 수술을 받았다.

    이후 맥그리거는 보호 장비를 착용한 채 훈련해왔고 이날 모든 장비를 제거한 뒤 걷기 연습에 나섰다. 그는 의료용 러닝 머신 위에서 천천히 걸어가면서 만족스러운 표정을 지었다.
       
    맥그리거는 "아직 갈 길이 멀지만 오늘은 나에게는 엄청난 힘이 되었다"면서 응원해준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남겼다.
       
    맥그리거의 정확한 복귀 날짜는 잡히지 않았다. 전문가들은 최소 1년의 복귀 시간을 예상한 바 있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