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참여자치21 "광주 평동 준공업지역 개발은 재벌에 대한 특혜"

뉴스듣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톡 URL



광주

    참여자치21 "광주 평동 준공업지역 개발은 재벌에 대한 특혜"

    뉴스듣기

    시민단체인 참여자치21이 평동 준공업지역 도시개발 사업에 대해 공정을 가장한 재벌 기업의 특혜라며 광주시에 사업 중단을 촉구했다.

    참여자치21은 4일 보도자료를 내고 "평동 준공업지역 도시개발사업은 재벌의 이익과 시민의 이익을 맞바꾼 것으로, 이 사업이 공정을 가장한 재벌 기업에 대한 특혜 개발사업이라는 의심을 지을 수 없다"고 밝혔다.

    참여자치21은 "이 지역은 공해 문제와 정주 여건 문제 등으로 오랫동안 주민들의 민원이 있었던 곳이다"며 "광주시는 민원에 대한 대책 중 하나로 제기된 '대규모 택지개발 사업'에 대해 계속해서 사업 타당성 없음을 주장해 왔다"고 설명했다.

    그런데 "지난해 7월 중흥토건이 실질적으로 대행했던 '국토부 지역개발 공모사업'에 응모했던 것을 계기로, 갑자기 광주시 입장이 바뀌었다"고 주장했다.

    참여자치21은 "중흥토건이 국토부 공모를 위한 사업계획안을 만들었고 1억 원의 연구용역비도 떠안았다"며 "중흥토건이 이번 현대엔지니어링 컨소시엄에 사업자로 참여함으로써 중흥토건이 부담한 연구용역비는 일종의 뇌물이라고 판단한다"고 지적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