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이슈시개]노인 패대기…'의정부 중학생 폭행' 영상 확산

뉴스듣기


사건/사고

    [이슈시개]노인 패대기…'의정부 중학생 폭행' 영상 확산

    뉴스듣기

    영상 온라인상에 올라와 공분
    "노인네 고의성 아니었다" 조롱
    의정부 경찰서 "사건 파악중"

    중학생으로 추정되는 남학생들이 노인을 폭행하는 영상이 공개 돼 공분을 사고 있다. 온라인커뮤니티 캡처

     

    경기도 의정부에서 중학생으로 추정되는 남학생들이 노인을 폭행하는 장면을 담은 영상이 온라인상에 유포돼 일파만파 논란이 확산되고 있다.

    22일 SNS(사회관계망서비스)와 온라인 커뮤니티에 따르면 '의정부 07년생 수준'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곳곳에 올라오고 있다.

    온라인커뮤니티

     

    영상을 보면 의정부경전철 안에서 중학생으로 추정되는 남학생이 노인과 심한 욕설을 주고받더니 팔꿈치로 노인을 한 차례 가격한다. 그런 뒤에 노인의 목을 조르고는 바닥에 넘어뜨리기까지 한다. 당시 노인은 안경을 쓰고 있었다.

    또 다른 영상에는 중학생으로 추정되는 남학생들이 노약자석에서 앉아 있다가 우산을 든 한 노인이 이에 대해 말하자 가운데 남학생이 의도적으로 어깨를 부딪힌다.

    온라인커뮤니티

     

    노인이 "아유, 아유" 외치자, 남학생은 "고의성이 없었다"며 다른 노약자석에 앉으며 "할아버지. 노인네. 고의성 아니었다"고 재차 말한다.

    또 다른 남학생은 노인을 향해 "술 먹었으면 집 가서 X자세요"라고 말하기도 한다. 이후 노인이 역에서 내리자 남학생 중 한명이 쫓아가 크게 욕설한다.

    온라인커뮤니티

     

    같은 인물로 추정되는 남학생이 모자를 쓴 노인과 몸싸움한 영상도 올라왔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싸움 할 수 있을 정도로 건강한 학생이 노약자 석에는 왜 앉는거냐", "야비하다", "이런 애들이 사회부적응자 소리 듣는다", "가정교육 못 받은듯" 등의 날선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이 영상은 영상 속 학생들이 직접 촬영해 올린 것으로 전해지며, 언제 촬영됐는지는 확인되지 않고 있다.

    이에 대해 의정부경찰서는 "현재 사건을 파악하고 있다"며 "사실관계가 파악되면 폭행사건으로 처리될 수 있다"고 밝혔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