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라인게임즈 '엑소스 히어로즈' 출사표…"2년간 끝없는 담금질"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게임

    스페셜 노컷게임

    라인게임즈 '엑소스 히어로즈' 출사표…"2년간 끝없는 담금질"

    뉴스듣기

    29일 사전예약 시작…11월 21일 정식 출시
    그래픽·캐릭터·전략 등 핵심요소 강조

    엑소스 히어로즈 개발사 우주 최동조 대표
    라인게임즈가 내달 21일 출시하는 신작 모바일RPG '엑소스 히어로즈'를 통해 하반기 출사표를 던졌다.

    라인게임즈는 29일 서울 더리버사이드 호텔에서 '엑소스 히어로즈: 미디어데이(Exos Heroes: Media Day)'를 열고, 자사가 서비스 예정인 엑소스 히어로즈의 주요 콘텐츠와 출시일정을 공개했다.

    엑소스 히어로즈는 '브랜뉴보이', 'RPG 매니저' 등 특색있는 게임을 선보인 바 있는 개발사 우주(Oozoo)가 내놓은 신작 모바일RPG 게임이다.

    엑소스 히어로즈는 ‘제작자의 철학’과 ‘유저의 기대’가 일치하는 게임을 목표로, ‘브랜뉴보이’ 및 ‘RPG 매니저’ 등 특색 있는 게임을 여러 차례 선보인 바 있는 개발사 우주(Oozoo, 대표 최동조)가 내놓은 신작 모바일 RPG다.

    라인게임즈 김민규 대표는 "엑소스 히어로즈는 필드를 모험하며 콘솔 게임들에서 느낄 수 있는 즐거움을 담기 위해 노력한 작품"이라며 "지난 CBT를 통해 유저들의 냉정하고 애정어린 피드백을 게임에 적극적으로 반영한 '새로운 재미'를 선사할 수 있을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엑소스 히어로즈는 100여 명의 개발진이 약 2년간 개발한 타이틀로, 그동안 세 차례에 걸친 포커스 그룹 테스트(FGT)와 두 차례에 걸쳐 진행된 비공개 시범 테스트(CBT) 등 유저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끝없는 담금질을 해온 작품이다.

    엑소스 히어로즈 개발 총괄을 맡은 우주 최영준 디렉터는 게임의 핵심 콘텐츠로 ▲그래픽(Graphic) ▲캐릭터(Character) ▲전략(Strategy) ▲페이트코어(Costume) ▲사운드(Sound)를 제시했다.

    모바일 게임 이상의 고퀄리티 비주얼을 지향하는 한편 화려하면서도 세련된 묘사를 위해 3D모델링 및 이펙트 등에서 '우주만의 표현법'(그래픽)을 적용했다.

    또한 게임 내 등장하는 약 200여 종의 캐릭터는 각각의 독특한 개성과 매력을 갖추고 있어 유저 취향에 따라 수집 및 육성 방향성을 다양화할 수 있도록 기획됐다.

    전략 요소는 유저들의 피드백을 개발 과정에 가장 많이 반영한 콘텐츠로, 각 캐릭터의 '속성' 및 '브레이크 시스템', '스킬' 등의 세부 키워드를 통해 보다 다양한 전략 플레이를 즐길 수 있도록 설계된 것이 특징이다.

    엑소스 히어로즈의 독특한 코스튬 시스템인 페이트코어(Costume)는 캐릭터에 적용할 시 외형뿐만 아니라 성별, 고유 스킬까지 완전히 새롭게 변경할 수 있으며, 이를 통해 캐릭터의 수집과 성장에 대한 재미를 보다 다양하게 즐길 수 있다.

    게임 몰입의 성패를 좌우하는 사운드는 박진배(ESTi), 고상지 등 유명 아티스트가 OST 제작에 참여했고, 전문 성우의 녹음으로 마치 애니메이션을 보는 듯 스토리에 대한 몰입감을 높이는데 주안점을 뒀다.

    이날 코스튬 플레이 모델로도 잘 알려진 가수 유리사가 참여한 뮤직비디오도 최초 공개됐다. 음원은 31일 국내 음원사이트를 통해서도 공개될 예정이다.

    라인게임즈는 29일 엑소스 히어로즈 사전예약 이벤트를 시작으로 11월 21일 구글플레이 및 iOS 등 국내 주요 앱 마켓을 통해 정식 출시한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