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여야 이틀째 접촉…국회 정상화 野 의총서 결정

뉴스듣기


국회/정당

    여야 이틀째 접촉…국회 정상화 野 의총서 결정

    뉴스듣기

    13일 선거구 획정 마련에 최선 공감

    조원진 새누리당 원내수석부대표(오른쪽)와 이춘석 새정치민주연합 원내수석부대표가 6일 오전 국회에서 만나 국회 정상화와 관련한 논의를 하고 있다. (사진=윤창원 기자)

     

    여야가 역사교과서 국정화 고시로 멈춰버린 19대 마지막 정기국회를 다시 가동시키고자 6일 머리를 맞댔다.

    여야 원내지도부가 전날 정의화 국회의장 중재로 만난 데 이어 이날 오전에는 여야 원내수석부대표들이 1시간30여분 동안 만나 국회 정상화 방안을 논의했다.

    여야 원내수석은 내년도 예산안 심사와 노동개혁 등 주요 법안, 한중 FTA 비준안 처리 등 15개 안을 놓고 의견을 조율했다. 또 오는 13일로 법정시한이 닥친 선거구획정 문제와 신임 장관, 검찰총장 등의 인사청문회 문제도 논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여야는 이날 오후 새정치민주연합의 의원총회에서 국회 정상화 쪽으로 결론이 나면 8일 원내대표 회동을 거쳐 9일 국회를 정상화할 방침이다.

    또 법정시한 내에 선거구 획정안을 마련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기로 뜻을 모았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