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동해'라고 쓰면 오답…美 시험지에 네티즌 '뿔났다'

뉴스듣기


IT/과학

    '동해'라고 쓰면 오답…美 시험지에 네티즌 '뿔났다'

    뉴스듣기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미국 버지니아주에서 '동해병기 법안'에 대한 일본 측의 저지 공작 논란이 불거졌다. 이런 가운데 미국 학교의 한 시험지가 공분을 자아내고 있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미국에서 시험 친 한국고딩'이라는 제목이 게시물이 올라왔다.

    사진을 보면 한반도가 가운데에 있고, 양 옆으로 일본 열도와 중국 대륙이 보인다. 동해에는 숫자 '22'와 함께 커다란 동그라미가 그려져 있다.

    해당 시험지는 알파벳으로 된 보기 중, 원 안의 지리적 명칭과 맞는 것을 고르는 문제이다.

    답안을 작성한 학생은 보기에 '동해'(East Sea)는 없고, '일본해'(Sea of Japan)만 있어 직접 '동해'를 영어로 적었다. 결국 22번에는 '틀렸다'는 표시의 빨간 엑스자가 그려졌다.{RELNEWS:right}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저걸 보니 동해 병기가 더욱 간절해진다. 얼마나 속상했을까", "나도 미국학교에 다녔었는데 계속 '일본해'로 배우다가 한국에 와서야 '동해'라는 표기가 있는 줄 알게 됐다", "감동적이다. 문제는 틀렸지만 답은 100점짜리", "저런 기특한 학생이 있구나. 소신있고 멋있다. 동해병기 빨리 인정됐으면"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