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검찰, 전공노 서버 재차 압수수색

뉴스듣기


사건/사고

    검찰, 전공노 서버 재차 압수수색

    뉴스듣기

     

    전국공무원노동조합은 검찰이 대선 개입 의혹 고발 사건과 관련해 노조측 홈페이지 서버 등을 추가로 압수수색하기로 통보받았다고 14일 밝혔다.

    전공노는 보도자료를 통해 "검찰이 14일 오후 3시에 대선개입 고발 건과 관련해 서울 서초동 1710-1번지 SK브로드밴드 내에 있는 전공노 홈페이지 서버를 추가로 압수수색한다는 통보를 받았다"고 밝혔다.

    전공노 정용천 대변인은 "이날 오전에 통보받았고, 서버 외에도 관련자의 개인 휴대전화 기록을 조회하기 위해 해당 통신사도 압수수색하겠다고 통보받았다"고 말했다.{RELNEWS:right}

    검찰은 지난 8일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장항동 카페24호스팅 센터 내 전공노 홈페이지 서버를 1차 압수수색한 바 있다.

    앞서 우익단체인 자유청년연합은 지난달 29일 전공노가 지난 대선을 앞두고 불법 선거운동을 했다며 김중남 전공노 위원장 등을 공직선거법·공무원법 위반 혐의로 검찰에 고발했고 서울남부지방검찰청 형사6부(황현덕 부장검사)가 지난 4일 수사에 착수했다.

    자유청년연합은 전공노가 지난해 12월 7일 홈페이지 자유게시판에 문재인 당시 민주통합당 후보를 지지하는 글을 올려 대선에 개입했다고 주장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