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007인가? 미션 임파서블인가?'…첨단장비 이용한 토익부정 적발

뉴스듣기


사건/사고

    '007인가? 미션 임파서블인가?'…첨단장비 이용한 토익부정 적발

    뉴스듣기

     

    스마트폰, 사진 자동전송 앱, 초소형 수신장치 등을 동원한 새로운 수법의 토익(TOEIC) 부정행위가 적발됐다.

    부산경찰청 국제범죄수사대는 4일 토익 고득점자의 답안을 외부로 유출해 다른 수험생에게 전파한 혐의로 이모(30) 씨와 허모(31) 씨를 구속했다.

    이들에게 돈을 받고 시험답안을 유출한 엄모(27·대학생) 씨도 구속됐다.

    돈을 주고 부정시험을 치른 대학생, 취업준비생, 직장인 등 12명은 불구속 입건돼 조사를 받고 있다.

    컴퓨터 전문가인 이 씨 등은 인터넷 구직난을 보고 최근 4차례 토익시험에서 평균 970점(990점 만점)을 받은 엄 씨를 섭외했다. 한 번 시험에 150만원을 준다는 조건이었다.

    엄 씨는 지난달 27일 치러진 토익시험에서 다치지도 않은 왼쪽 팔을 깁스하고, 그 안에 스마트폰을 이용한 무선촬영 장치를 설치한 뒤 응시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