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진영 사퇴 핑퐁게임...정총리, "중도 사퇴 옳지 않다" 반려

뉴스듣기


대통령실

    진영 사퇴 핑퐁게임...정총리, "중도 사퇴 옳지 않다" 반려

    뉴스듣기
    진영 보건복지부 장관. (황진환 기자/자료사진)

     

    정홍원 국무총리는 27일 진영 보건복지부 장관의 사표를 반려했다.

    총리실 관계자는 CBS와의 전화통화에서 사표 반려에 대해 "복지정책과 관련해 해결해야 할 문제가 많은 상황에서 중도사퇴는 옳바르지 않으니까 계속 장관직을 수행하라는 것"이라고 배경을 설명했다.

    앞서 이날 오전 진 장관은 출입기자들에게 이메일을 보내 "저는 보건복지부 장관으로서 (기초연금 공약 후퇴의) 책임을 통감하기 때문에 사임하고자 한다"며 사표 제출을 공식화했다.

    통상 장관의 사의는 국무위원 제청권자인 국무총리를 거쳐 대통령의 사표수리로 최종 결정되지만 정 총리가 대통령에게 보고하기 전 사표를 반려한 것.

    정 총리는 앞서 지난 25일 사의를 표명한 진 장관에게 "그런 얘기가 나온 것 자체가 절차적으로 잘못된 일"이라면서 "없었던 일로 하겠다"고 한차례 중도 사퇴를 만류했다.

    정 총리가 이처럼 진 장관의 사표를 반려한데는 박근혜 대통령의 의중이 반영된 것이라고 청와대는 밝혔다.

    이정현 청와대 홍보수석은 이날 오후 기자들과 만나 "진영 잔관의 사표 반려는 대통령과 상의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