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벌써부터 구직자 4명 중 3명 "취업 재수 고려하고 있다"

뉴스듣기


취업/직장인

    벌써부터 구직자 4명 중 3명 "취업 재수 고려하고 있다"

    뉴스듣기

     

    2013년 하반기 공채가 본격적으로 시작됐지만 벌써부터 취업 재수를 고려하고 있다는 안타까운 설문조사 결과가 나왔다.

    취업포털 인크루트가 하반기에 입사지원 의사가 있는 구직자 450명을 대상으로 조사를 실시한 결과 10명 중 7명 이상인 74.9%가 하반기 공채에 실패할 경우 취업 재수를 고려하고 있었다.

    채용이 시작되는 시점임에도 불구하고 취업 재수를 고려하고 있다는 얘기다.

    혹, 취업 재수를 하게 된다면 기간을 어느 정도로 생각하고 있는지 물었더니 ‘6개월 미만’이 54%로 가장 높았다.

    이어 ‘6개월 이상~1년 미만’ (37.7%), ‘1년 이상~2년 미만’ (5.3%), ‘2년 이상’(3%)으로 집계되어 8.3%가 1년 이상 구직생활을 계획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구직자들은 왜 벌써부터 취업 재수를 고려하고 있을까?

    ‘하반기 공채 얼마나 자신 있냐’는 질문에 50%가 ‘합격할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대답했고, 나머지 50%는 ‘조금 어려울 것이다’라고 응답해 본인의 하반기 합격 전망에 대해 반신반의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