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새누리당 "'NLL 발언' 국정조사 하자" 맞불공세

뉴스듣기


국회/정당

    새누리당 "'NLL 발언' 국정조사 하자" 맞불공세

    뉴스듣기

    서상기 의원 "야당에 정보 내준 국정원 유출자 색출해야"

    새누리당 서상기 의원. (윤성호 기자/자료사진)

     

    '국정원 대선개입' 사건의 국정조사 실시 논란이 지속되는 가운데 새누리당 서상기 의원이 "노무현 전 대통령의 NLL발언 관련 국정조사를 하자"고 맞불을 지폈다.

    국회 정보위원장인 서 의원은 19일 기자회견에서 "민주당 박영선 의원이 노 전 대통령의 NLL 발언 관련 국정원의 제보를 들었다고 발언했다"면서 "정보유출자는 반드시 색출하고 필요하다면 국정조사도 실시해야 한다"고 밝혔다.

    법사위원장인 민주당 박 의원은 지난 17일 법사위 전체회의에서 "지난해 대선 직전 불거진 'NLL 영토포기 발언' 논란이 국정원의 시나리오에 따른 것이었고, 실제 발언록 전문에는 영토포기 내용이 없다는 국정원 제보가 있다"는 취지의 발언을 했다.

    서 의원은 "국가 최고 정보기관의 장이 누구와 직접 통화한 사실과 내용, 외부에 공개되지 않은 전직 대통령의 발언내용이 야당에게 제보된다는 것은 야당발 신종 국정원 정치공작"이라고 강조했다.

    서 의원은 아울러 국정원이 스스로 노 전 대통령의 남북 정상회담 발언록 전문을 공개해 사실왜곡 여부를 확인시켜야 한다고 촉구했다.

    서 의원은 "야당이 요구하는 국정조사 건보다 이 사안이 훨씬 크다"며 "당 지도부와 사전 조율한 것은 아니나, 기자회견을 통해 국정조사를 공론화했으니 지도부에서 잘 판단해 결정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