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대구

    철로 위 승용차 추락, KTX 운행 전면 중단

    051103_KTX01

     

    동대구역 경부선 철로에 승용차가 추락해 서울 방향 KTX열차 운행이 전면 중단되고 있다.

    3일 오전 6시쯤 동대구 사거리에서 파티마 병원 방향으로 달리던 허모씨(24)가 몰던 크레도스 승용차가 10여미터 아래 경부선 상행선 철로 위로 추락했다.

    이 사고로 운전자 허씨 등 3명이 중경상을 입고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또 사고 차량이 추락하면서 KTX고압 선로를 끊는 바람에 이날 오전 5시 부산을 출발해 서울로 가던 KTX열차가 운행이 중단되는 등 상행선 KTX열차 운행이 전면 중단됐고 다른 열차도 지연 되고 있다.

    그러나 하행선은 차질 없이 운행되고 있다.

    동대구역은 승용차가 추락하면서 KTX고압 선로가 손상을 입었다며 사고 차량을 선로에서 치우는대로 복구를 해 열차 운행을 정상화 시킬 계획이다.

    경찰은 사고 차량이 먼저 택시를 들이 받고 달아나다 철로 다리 아래로 떨어진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