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국제일반

    "北, 러시아에 포탄 160만발 규모 폭발물 보내"

    우크라이나 보안국(SBU) 사진 제공우크라이나 보안국(SBU) 사진 제공
    북한이 우크라이나와 전쟁 중인 러시아에 포탄 160만발 규모의 폭발물을 보냈다고 미국 일간 워싱턴포스트(WP)가 2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WP는 미국 비영리 싱크탱크인 선진국방연구센터(C4ADS)가 입수해 분석한 자료를 인용해 이같이 전했다. 
     
    7만 4천톤의 폭발물은 러시아 극동 항공 2곳에서 주로 우크라이나 인근 서부 국경 16곳에 보급됐다. 이 폭발물 규모는 러시아가 우크라이나에서 사용하는 포탄 약 160만발에 달한다고 WP는 분석했다.
     
    WP와 C4ADS는 위성사진과 해상 교통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지난해 8월부터 올해 1월까지 러시아의 선박이 북한과 러시아를 오고 간 증거를 발견했다. 
     
    러시아군과 연관된 러시아 기업 소유 선박 4척이 북한 나진항에 정박한 후 러시아 항구 2곳에 입항했다. 대부분의 폭발물은 러시아에 도착한 지 일주일 안에 여러 곳으로 옮겨졌다.
     
    자료에는 폭발물로 기록돼 있지만, 운송 장소 대부분이 탄약 저장 시설 인근이라는 점에서 탄약으로 추정된다고 WP는 전했다.
     
    영국 싱크탱크 왕립합동군사연구소(RUSI)도 비슷한 시기 나진항과 러시아 항구 2곳에 27건의 수송이 진행됐고, 내용물을 확인되지 않았지만 수천개의 컨테이너가 옮겨졌다고 추정했다.
     
    미국 싱크탱크 카네기국제평화재단의 다라 매시콧 선임연구원은 "포탄에서 로켓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종류의 탄약이 러시아에 전달되고 있을 가능성을 시사한다"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